외국인이 반한 마포 홍대앞

방문목적…쇼핑 > 음식 > 유흥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7년 마포 관광통계 조사에서 외국인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은 관광명소로 뽑힌 홍대 앞 거리.
마포구 제공

지난해 서울 마포구를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은 곳은 홍익대 앞(45.5%)으로 나타났다. 마포를 방문한 주된 방문 목적은 쇼핑(30.6%), 식도락(26.6%), 유흥·오락(15.4%) 순으로 조사됐다. 구는 지난해 6~11월 만 19세 이상 외국인 관광객 1500명을 대상으로 벌인 ‘2017 마포 관광통계 조사’ 결과를 8일 발표했다.

외국인 관광객이 여행 중 가장 많이 쇼핑하는 품목은 의류·섬유류(26.9%)와 화장품·향수(23.0%)였다. 주로 이용하는 숙박시설은 게스트하우스로 응답자의 59.8%가 머물렀으며, 호텔 이용은 25.5%에 그쳤다. 만족도는 안전(82.8점), 교통(82.6점), 쇼핑(82.2점), 음식(81.4점), 관광명소(80.8점) 순으로 높았다. 반면 언어소통(69.7점), 숙박(71.3점), 여행경비(73.4점) 항목에서는 다소 낮은 평가가 나왔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8-02-09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용석의 딴죽 “북한산 송이, 방사능 검사는 했

중고거래 사이트에 북한산 송이 재판매 글 올라왔다 삭제강용석 변호사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송…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