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정지때 약물 투여말라” 119 응급환자는?

소방청 구조사 업무 확대... 구조 범위 논란

지진·화학사고 현장 로봇 출동하다

재난안전硏 태화강서 종합훈련

“가장 예민한 스포츠, 경기 집중 위해 최선”

이달곤 조직위 공동위원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장 성공적인 대회가 되도록 철저히 준비하지만 세계사격선수권대회라는 중요성에 따라 조직위원회도 선수들처럼 끝까지 긴장을 늦출 수가 없습니다.”

이달곤 세계사격선수권대회 조직위 공동위원장

이달곤(전 행정안전부 장관) 조직위 공동위원장은 12일 “세계적인 스포츠 행사를 지역에서 성공적으로 치러 냈다는 평가를 듣기 위해 정부, 조직위, 시, 시민들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위원장은 “특히 사격은 예민한 스포츠여서 선수들이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하며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경기장 시설은 물론 숙소와 음식 등 세심한 부분까지도 끝까지 완벽하게 관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번 대회가 한반도 평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세계사격연맹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북한 측에 대회에 참여하도록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그동안 유럽 유명 도시에서 주로 열린 대회가 아시아 한국의 지역 도시인 창원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되면 세계인들이 대한민국과 창원의 수준, 능력을 높이 평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창원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2018-02-1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비서, 중학생에 “한 주먹도 안되는 XX가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의 비서 박창훈 씨가 중학생과의 전화통화 도중 막말을 한 사실이 알려져 파문이 일고 있다.동영상사이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의 특별한 아동친화 행정

경동초교와 이색 토론한 구청장

도시의 농촌… 흙에 살어리랏다

관악도시농업공원 첫 삽

佛 ‘파쿠르’에 빠진 금천 할매들

신바람 나는 할머니학교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