쇠말뚝에 골든타임 놓칠라… 계륵된 우륵교

대구 달성군~고령 다산면 잇는 다리

서울 여성 50.3% ‘사회 불안’ 호소

지하철 범죄 58.8% ‘성범죄’

엄홍길과 겨울산행 중2들… 삶을 배우다

태백산 오른 강북 청소년희망원정대

[이웃이 살기 좋은 우리 동네] 정화조 악취 잡고 수질오염도 막은 중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구(구청장 최창식)가 정화조 양성화 사업으로 행정안전부의 ‘제14회 대한민국 지방자치 경영대전’ 환경관리 부문에서 환경부장관상을 받는다고 13일 밝혔다.
최창식 서울 중구청장

시상식은 다음달 9일 ‘제1회 대한민국 지방정부 일자리 박람회’에서 있다. 구는 지난해 도심의 고질적인 악취와 수질오염을 해결하고자 미등록 정화조 양성화 사업을 전격 추진했다. 먼저 건물 1만 7323동에 대한 정화조를 전수조사해 전산상 정화조가 없는 건물 3309동을 추출했다. 중구는 일일이 현장 조사해 화장실이 있는 건물 1208동의 소유자에게 정화조 자진신고를 유도했다. 그 결과 1039동이 자진신고했다. 이와 함께 정화조 1만 3782개는 대대적인 내부청소를 하도록 했고 40곳의 낡거나 상태가 불량한 정화조에는 개선을 명령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8-02-14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경찰, 흉기 난동 뒤 ‘신고자’ 캐묻다가 결국…

지난 19일 ‘당산역 버스 흉기난동’ 당시 112 문자신고 시스템 한계로 일선 경찰관에게 신고 내용이 제대로 전달되지 않은 것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은 스마트 포용도시”

정원오 성동구청장 신년인터뷰

배달업체와 복지사각 찾는 강남

위기가구 발견 땐 신고

“강북 자치구 4곳에 ‘도전숙’ 공급”

SH공사 김세용 사장 신년 인터뷰

“배봉산공원 명소로 가꿔 선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신년 인터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