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 에너지 효율화 공사비 최대 10억 융자 지원

고효율 LEDㆍ보일러 등 설치, 금리 年 1.45%… 8년 내 상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관악구는 낡은 건물이나 주택의 에너지 시설을 고칠 경우 공사비를 저금리로 최대 10억원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서울시와 함께하는 이 사업은 주택이나 건물에서 소비되는 에너지를 절감시켜 온실가스를 줄이고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문화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사용 승인일 기준 3년 이상 지난 건물 또는 주택 소유자는 에너지 시설을 개선하면 최대 100%, 최고 10억원까지 융자금을 지원 받을 수 있다. 단열창호, 고효율 발광다이오드(LED) 조명, 고효율 보일러 등을 설치할 경우다. 건물은 500만~10억원, 주택은 200만~1500만원을 빌릴 수 있다.

금리는 연 1.45%(고정금리)로 8년 이내 분할상환하면 된다. 융자 신청 기간은 오는 11월 16일까지지만, 융자 자금이 소진되면 종료된다. 인터넷융자신청시스템(brp.eseoul.go.kr/fund/)에서 신청하면 된다. 유종필 관악구청장은 “에너지 사용량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 게 건물과 주택이기 때문에 건물 에너지 효율화가 필요하다”며 “주민이 부담 없이 건물 에너지 효율화를 실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2-15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 바닥에 던지면서 격노한

경기 ‘닥터헬기’ 도입 지역으로 선정됐지만구체적인 도입 시기는 여전히 정해지지 않아“구조헬기 이착륙 문제삼는 곳 한국밖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이 넘실대고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