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 벽동마을거리제 성황리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동구는 천호1동이 지난달 28일 천호1동 천일어린이공원에서 벽동마을거리제를 지냈다고 1일 밝혔다. 올해로 11회를 맞는 이 행사는 도심 속에서 잊혀져가는 민족 고유의 세시 풍속을 재현하고 마을의 복을 기원하는 강동구 대표 전통문화행사다. 행사는 천호1동 민속놀이한마당추진위원회 주관으로 열렸다.

서울 강동구 천호1동 주민들이 지난달 28일 열린 벽동마을거리제에서 마을을 지켜주는 신에게 제사를 지내고 있다.
강동구 제공

거리제가 끝나고 정월대보름맞이 민속놀이한마당도 진행했다. 주민들은 한자리에 모여 윷놀이 등 전통놀이도 즐겼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8-03-0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치믈리에’ 행사장 “닭의 죽음이 재밌냐” 기

서울 도심 한 호텔에서 열린 ‘치킨 자격증 시험’ 이벤트 행사장에 동물 복지 운동가들이 난입해 ‘닭을 먹지 말라’고 시위를 …

많이 본 뉴스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