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개념 융복합 의료기기 개발 10년간 2.8조 투자

복지부 ‘헬스케어 발전전략’ 최종 확정

서울, 지역을 품다

서울·로컬의 맛있는 만남 ‘상생상회’ 핫플레이스로

“인천이 남북사업 주도… 동북아 평화·경제 중심도시로

‘탈권위·소통 행보’ 박남춘 인천시장 인터뷰

주민 체감형 ‘디지털사회혁신’ 공모

행안부 ‘공감e가득’ 전국 확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IoT·빅데이터 활용 현안 개선

행정안전부는 올해 주민 체감형 ‘디지털 사회혁신 활성화 공모’(공감e가득) 사업을 전국 지방자치단체 대상으로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디지털사회혁신’(DSI)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사회문제를 해결, 투명성을 높이는 활동을 말한다. ‘공감e가득’ 사업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지역 주민의 직접 참여 기회를 늘려 지역 현안을 발굴·해결하도록 지원하는 것으로 올해 처음 추진되는 DSI 지원 사업이다.

이 사업은 지역 현안 당사자인 주민이 일상생활에서 사회문제 해법을 모색하고 실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사물인터넷(IoT)과 빅데이터, 블록체인, 커뮤니티 매핑 등 디지털 기술을 실생활에 적용해 지역 현안을 해결·개선한다.

공감e가득 사업은 특별교부세 35억원 규모로 ‘공감e가득 프로젝트’와 ‘공감e가득 도시’ 등 2개 분야로 진행한다. 공감e가득 프로젝트는 주민참여와 집단지성 등을 활용해 주민체감 서비스 중심 사업을 지원한다. 공감e가득 도시 사업은 지역 생활권에서 다양한 유기적 과제를 지원한다.

공모를 희망하는 지자체는 지역 현안에 대한 사전조사와 함께 지역주민, 정보통신기술(ICT) 전문가, 지자체 공무원이 참여하는 ‘스스로해결단’을 꾸려 해결 방안을 마련해 응모해야 한다. 지역 주민이 단장을 맡는 스스로해결단은 사업 추진 주체로 사업별 스스로해결단 경험과 성과를 공유하고 교차 평가해 주민이 직접 체감할 수 있게 운영할 예정이다. 김일재 행안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주민 스스로의 아이디어와 역량으로 디지털 불균형을 해소하고 디지털 소외 계층을 지원하는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8-03-13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석기 석방집회’ 참석 댓가로 혈세 준 학교

노조 “단협 명시 유급교육…문제없다” 교육청이 150명 6~7만원씩 지급해야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조합원 일부가 지난 8일 ‘유급…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마을 가꾸며 삶을 바꾸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시흥동 마을사업 1년 성과 발표

꼼꼼한 영등포

안전 사각지대 고시원 특별 점검…화재감지기 설치 등 넉넉한 지원

훈훈한 동대문

IoT활용 안전·건강 솔루션 사업…독거노인 대상 겨울나기 서비스

마포, 2년 연속 민원행정 최우수 선정

민원인들에 수준 높은 서비스 제공 다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