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공무원 월평균 세전소득 522만원

지난해보다 2.3% 12만원 올라

비정규직 임금 차 ‘살짝 완화’

고용형태별 근로실태... 노조가입률은 1.9%

“환경통계 재검토 미세먼지 대책위 설치”

김은경 환경장관 언론간담회

‘지역화폐’ 육성해 시흥경제공동체 활성화 나선다

시흥아카데미 ‘지역화폐학교’ 개설 총 6강으로 시민학습장 개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시흥아카데미가 ‘지역화폐학교’를 개설하고 ‘지역에서 돌고 도는 행복 머니’ 시민학습의 장을 열었다. 시흥시 제공

경기 시흥아카데미가 ‘지역화폐학교’를 개설하고 시흥경제공동체 활성화에 나선다.

시흥아카데미는 시민 역량을 강화하고 지역자원을 극대화해 가치중심의 지역 리더를 육성하기 위해 ‘지역화폐학교’를 개설했다. 지난 8일 개강한 아카데미는 다음달 12일까지 매주 목요일 시청에서 6강으로 교육을 진행한다.

지역화폐학교 학교장은 양준호 인천대학교 경제학과 교수가 맡았다. 주요 강사진은 천경희 가톨릭대 학교 소비자주거학과 교수를 비롯해 고혁진 한국산업기술대학교 경영학부 교수, 윤성일 마포경제공동체네트워크 대표 등 국내 최고 수준의 지역화폐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다. 지역화폐 대한 이해와 사례 학습을 강의하며, 시흥형 지역화폐 도입 연구와 토론도 진행된다.

지역화폐학교 강의 내용과 시간표

제1강에서 양 학교장은 “전 세계 1000여곳의 지역화폐 도입 지역을 조사한 결과 지역화폐가 잘되고 있는 곳에서 경제가 침체된 지역을 찾을 수 없었다”며 “특히 민관협력 기반의 도입 지역에서 시너지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마쓰하시 토루 일본 추오대 상학부 교수는 개강식 초청 인사말에서 “지역화폐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돈’의 역할을 뛰어 넘어 지역민을 서로 이어주는 ‘편지’같은 역할로 공동체 활성화에 크게 기여한다”고 설명했다.

제1강을 들은 한 수강생은 “최근 언론 등을 통해 많이 소개되고 있는 지역화폐에 막연한 궁금증이 생겨 왔는데 경기침체 국면에서 지역을 살리는 도구로 매우 유용하다는 사실을 확인하게 됐다”며 “앞으로 진행될 강의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지역화폐학교는 시민들의 관심이 높아 강의 진행 중에도 수강신청을 접수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지역공동체과(031-310-3545)로 문의하면 된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대통령이 내일 김정은에 줄 수 없는 선물은

정상 간 회담에서 빠지지 않는 의식 중 하나가 선물 교환이다. 선물 속에는 만남의 의미와 목적, 남다른 친밀감이나 드러나지 않…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표 비상소화장치함

화재 신속 진화 구축 나선 성동

‘봄의 눈꽃’ 밟다

동작, 이팝나무 꽃 축제

亞太 스티비어워즈 5개부문 수상

서초, 생활밀착 행정, 국제적 인정

캐릭터 등 밝히다

노원, 내일부터 열흘간 등 축제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