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40%·요양시설 77% 공기정화장치 ‘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세먼지에 취약한 영유아와 노인층이 이용하는 시설에 공기정화장치 설치율이 턱없이 낮은 것으로 드러났다.


보건복지부가 13일 국회 미세먼지대책특별위원회 소속 최도자 바른미래당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2017년 12월 말 기준 전국 어린이집 보육실(17만 8185개) 가운데 공기정화장치(공기순환장치·공기청정기·냉난방기 겸용)가 설치된 곳은 60.4%(10만 7613개)에 불과했다. 노인요양시설은 전국 5258개 가운데 1228개(23.3%)에만 설치돼 있어 더욱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어린이집 보육실 공기정화장치 설치율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광주가 25.0%로 가장 낮았고, 제주가 27.4%로 그 뒤를 이었다. 반면 세종 99.8%, 인천 87.0%, 서울 80.8%로 지역별 격차가 컸다.

노인요양시설은 제주가 3.1%로 설치율이 가장 낮았고 부산(9.2%)도 10%에 못 미쳤다. 가장 높은 설치율을 보인 강원도 43.2%에 불과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해 9월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을 발표하면서 학교와 어린이집, 노인요양시설 등 미세먼지 취약계층이 이용하고 활동하는 공간에 공기정화장치 설치를 지원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민나리 기자 mnin1082@seoul.co.kr
2018-03-14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부군수 임명권 돌려달라”… 1인시위 나선 기장군수

오규석 부산 기장군수, 부산시청광장에서 군수 권한반환 촉구

“6·13 공약 공동이행” 손잡은 군위군·의회

경북 김영만 군위군수·심칠 군위군의회 의장, 통합 신공항 유치 등 업무 협약

[현장 행정] ‘도봉 AI’의 실험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드론 체험으로 소통

“공무원이 행복해야 은평구민도 행복해진다”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워라밸’ 정착 선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