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덕원~동탄 복선전철’ 안양시 구간 3개 역 신설 확정

인덕원, 농수산물도매시장에 이어 호계에 추가 신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안양시는 인덕원에서 화성시 동탄역을 잇는 복선전철 안양시 구간에 인덕원, 농수산물도매시장, 호계 등 3곳에 역이 신설된다고 29일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추진 중인 인덕원~동탄 복선전철은 인덕원에서 의왕, 수원, 용인을 거쳐 화성 동탄까지 연결되는 34.5km의 국가철도다.

2조 7190억원을 들어가는 이 사업은 2021년 공사를 시작해 2027년 개통 예정이다. 올해 하반기부터 2년여간 기본·실시설계를 통해 세부적인 노선과 역사 위치 등을 결정할 계획이다.

인덕원-화성 동탄 복선전철 노선도. 안양시 제공

2014년 기획재정부에서 실시한 타당성 재조사에 따라 안양시에는 2개 역이 건설될 계획이었다. 시는 지난해 말 국토교통부 등 관련부처와 안양시가 사업비를 분담하기로 최종 협의해 호계역을 추가 설치하게 됐다.

인덕원~동탄 복선전철이 개통되면 시민의 철도 접근성이 향상될 뿐만 아니라 주요 간선도로의 상습 교통혼잡이 해소될 전망이다. 또한 과밀상태인 수도권전철 1호선(경부선)의 혼잡도도 완화돼 대중교통 이용 편의도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시에는 현재 지하철 1호선 4개 역, 4호선 3개 역이 있으며, 2021년 공사를 시작해 2027년 개통 예정인 월곶~판교 복선전철 사업에 따라 4개 역이 추가로 설치될 계획이다. 이필운 시장은 “인덕원~동탄 복선전철 유치로 안양에 3개 역이 신설돼 수도권 교통의 요충지로 도약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안희정 사건에 “성관계 후 와인바 갔다

판사 출신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은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에 대해 1심 재판부가 무죄를 선고한 것과 관련해 “위력…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무단투기 스톱” 클린 영등포 작동 중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민원 최다 ‘쓰레기’ 처리 나서

옥탑방 ‘쿨루프’ 페인트칠하는 원순씨

햇빛과 열 반사 효과 내는 \'쿨루프\' 페인트 작업 하는 박원순 서울시장

16곳 중 9곳 ‘새 인물’…행정경험 풍부 행시 30~35회 포진

‘민선 7기’ 첫 부단체장 면면 보니

‘아동학대 안전지킴이’ 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대문, 슬리핑 차일드 체크 시스템 설치 어린이집 통학차량 45대에 안전칩 정부 지원 앞서 구예산 긴급 편성 보육교사 자질 개선 위해 근속수당 지원 내년 어린이집 냉난방비 구비로 지급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