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교부세 6조 4800억 증액… 속도 내는 재정분권

지방소비세 증가분 합쳐 9조 8000억 증가

“동서 연결 고속도로 완공, 남북경제협력 촉진 마중물 될

동서고속도로추진협의회 주최 ‘2018 중부권 동서균형발전 서울포럼

“가리왕산 전면 복원”vs“곤돌라 등 존치”

산림청 -정선군 ‘가리왕산 복원’ 충돌

범죄 피해자 보듬는 아주 특별한 힐링팜

강력사건 피해위기 가정 대상 안양 호암공원 텃밭농장 운영…웃음치료 통해 마음 상처 치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살인, 강도, 강간, 방화 등 강력 범죄 피해자의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기 위한 ‘힐링팜’(Healing Farm)이 올해는 경기도 안양시 호암공원 텃밭농장(300㎡)에 조성된다.

지난해 힐링팜 개장식에서 범죄피해자 가족들이 모종을 심고 있다.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제공

(사)안양지역범죄피해자지원센터와 안양시, 농협중앙회 안양시지부, 안양보호관찰소 등 4개 기관은 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힐링팜은 범죄피해를 당한 피해자와 가족을 대상으로 농작물을 키우는 과정을 통해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고, 일상으로 복귀를 돕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올해로 3년째를 맞이한 힐링팜은 장기적인 범죄 피해자 치유 프로그램으로는 전국에서 유일하다. 매년 4월 개설해 12월까지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농장은 매년 바뀐다. 피해자와 가족이 원하면 이듬해에도 제한없이 참여할 수 있다.

이종찬 범죄피해자센터 사무처장은 “재판이 끝나 회복기 접어든 피해자는 대인기피증이나 우울증을 겪고 있어 그래로 방치해서는 안된다”며 “심리상담을 받고 있는 피해자를 대상으로 프로그램 참여를 유도해, 치유를 돕고 있다”고 밝혔다. 또 “힐링팜은 동병상련의 피해자가 서로의 아픔을 공감하고 상처를 보듬어 주는 공간으로서 의미가 크다”고 했다.

올해는 17 가정이 참여한다. 참여 가족은 주말에 농장에서 자연스럽게 만나 이야기를 나누며 서로를 알아가고 가까워진다. 봄 파종, 풀뽑기, 추석 송편빛기, 김장담그기 행사를 통해 서로의 아픔을 달래고 있다. 힐링팜 운영을 통해 생산한 농장 수확물과 김장 등은 또다른 범죄 피해자 가정에도 나눠 주고 있다. 또 심리상담사는 케익, 한과만들기, 웃음치료 등 집단치료프로그램을 수시로 운영, 치유를 돕고 있다. 건강가정사 자격을 갖춘 심리상담사가 총무를 맏아 모든 모임과 행사를 주관, 피해자의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협약에 따라 전반적인 힐링팜 운영은 안양지역범죄피해자센터가 총괄한다. 이 기관은 지역의 기업가, 변호사, 법무사, 의사, 상담전문가 등의 자원봉사자로 구성됐다. 이 처장은 “내내 흐느끼는 모습을 보이던 한 피해자가 힐링팜 프로그램에 참여한 뒤 모종을 심으며 웃는 모습을 보였을 때가 가장 기쁘고 감사했다”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2018-04-11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너흰 사람이 아니야”…용균씨 어머니의 절규

숨진 김용균씨 어머니 눈물의 절규 “文대통령, 우리 부모라도 만나 달라” 시민대책위, 서부발전에 재사과 요구 “너희는 사람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브랜드 순천, 1000만명 모시기…2019년 벌써 뛰는 ‘현장 실

[자치단체장 25시] 허석 전남 순천시장

강동이 새겨 줄 ‘인생2막 명함’…내년 어르신 일자리 90억

‘시니어 도우미’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의 약속

크리스마스 선물 받은 송파…내년 잠실새내역 리모델링

30년 노후 시설 개선… 주민 안전 확보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