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신고자 45%가 왕따·해고 ‘2차 피해’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사이다 같은 축제… 배꼽 빠지는 축제

21일부터 강원 이색축제 개막

삼성전자 미세먼지 저감 동참…기아차 화성공장 등 39곳 협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수도권 민간 사업장들이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에 동참한다. 환경부와 수도권대기환경청은 12일 서울 영등포구 켄싱턴호텔에서 삼성전자 수원사업장과 기아자동차 화성공장 등 민간 사업장 39곳과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참여 자발적 협약식을 연다고 11일 밝혔다.

참여기업은 서울 1곳, 인천 15곳, 경기 23곳으로 전기가스증기업·제철제강업 등이다. 굴뚝 자동측정장비(TMS)가 구축된, 연간 대기오염물질을 10t 이상 배출하는 1∼3종 사업장이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8-04-12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속보]‘드루킹 의혹’ 노회찬 투신 사망…유서

더불어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의 주범 ‘드루킹’ 김모(49)씨 측으로부터 정치자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노회찬(61) 정의당…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박정희공원’ 대신 주민공간으로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기업·구직자 만남…광진 19데이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서울 강동의 현장톡톡 열린간담회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온·오프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