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신고자 45%가 왕따·해고 ‘2차 피해’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사이다 같은 축제… 배꼽 빠지는 축제

21일부터 강원 이색축제 개막

공공기관 지원금 신청 통장사본 안 내도 된다

행정시스템에 입금계좌 추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르면 다음달부터 개인이나 사업자가 행정·공공기관에 사회보장급여와 계약대금, 지원금 등을 신청할 때 통장사본(예금계좌 사본)을 내지 않아도 된다.


행정안전부는 ‘행정정보공동이용시스템’으로 확인할 수 있는 서류 정보에 입금계좌 확인정보(통장사본)와 고용보험 피보험자격 이력내역서, 고용보험 일용근로 내역서, 산재보험 근로자 고용정보확인서, 개인별 부과고지 산출내역서, 고용·산업재해 보상보험가입증명원, 프로그램 등록부 등 7종을 추가한다고 11일 밝혔다. 행정정보공동이용시스템이란 행정기관이 갖고 있는 행정정보를 다른 기관과 공유해 민원과 행정업무에 활용하는 제도다. 여러 관공서에서 필요한 서류를 전자정부 서비스로 한번에 확인할 수 있다.

그간 행정·공공기관에서는 민원인이 각종 급여를 신청하거나 대금을 청구할 때 관행적으로 통장사본을 요구했다. 계좌번호 오류를 확인한다는 이유에서였다. 하지만 한 가지 지원금을 받고자 많게는 1년에 12차례나 통장사본을 제출해야 해 불편이 컸다. 실제 2016년 기준 생계급여 수급자 80여만명과 양육수당 수급자 93만명, 장애(아동)수당 수급자 35만명, 조달계약 51만건, 온라인 대금청구 20만건 등에서 서류 신청 시 통장사본이 함께 제출됐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8-04-12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속보]‘드루킹 의혹’ 노회찬 투신 사망…유서

더불어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의 주범 ‘드루킹’ 김모(49)씨 측으로부터 정치자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노회찬(61) 정의당…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박정희공원’ 대신 주민공간으로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기업·구직자 만남…광진 19데이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서울 강동의 현장톡톡 열린간담회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온·오프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