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블릭 詩IN] 자반고등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갈길 잃은 흩어짐으로 아직 남은

늦더위가



오후 두시 골목시장 좌판을 훑고

간다

비린내 가득한 좌판 위로

자반고등어가

지친 늑골의 육신을 내려놓고

외마디 외침으로

공양의 길을 가고 있다

검은빛 감도는 허파 사이로

오대양 심해 온갖 세월을 유영하던

움직임들이

이젠 숨죽여 발가벗은 몸으로

미소 같은

그윽한 편안함이 묻어 있다.

소금에 염장(鹽藏)되어

자신의 마지막 한 점 살점까지도

몸 보시(布施) 하는 인자한 황금빛 웃음에는

한여름 그 길고 험한 물길질 대신,

이젠 모든 생리작용을 마치고

세월의 빗장을 열어둔 채

죽음의 정원을 짓는

늙은 누에의 거룩한 영혼의

입놀림같이

자식들의 굶은 배를 위해

물배 채우시는 늙은 어매의

얼굴이 있다.
박정훈 서울시 성북구청 문화체육과 성북동역사문화팀장

박정훈(서울시 성북구청 문화체육과 성북동역사문화팀장)

제19회 공무원문예대전 동상 수상작

2018-04-16 3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 바닥에 던지면서 격노한

경기 ‘닥터헬기’ 도입 지역으로 선정됐지만구체적인 도입 시기는 여전히 정해지지 않아“구조헬기 이착륙 문제삼는 곳 한국밖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이 넘실대고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