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3급보다 월 265만원 더 받는 4급

공공기관, 직급별 임금 역전에 골치

“국민연금 수급 연령 68세 연장 고려 안해”

박능후 복지장관 “국민 노후소득 안정 중요”

‘여의도 면적’ 일본인 귀속·은닉재산 환수

7년간 228만여㎡ 848억 상당 국유화

헬스케어 기술 실증 플랫폼 가천대에 문 열어

17일 비전타워에서 ‘AAL 헬스케어 스마트홈 리빙랩’ 개관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천대가 17일 이길여(오른쪽 2번째) 총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ALL 헬스케어 스마트홈 리빙랩 개관식을 열고 헬스케어 스마트홈 기술을 시연하고 있다.(가천대 제공)

미래 주거공간에 적용될 수 있는 헬스케어 기술 실증 플랫폼이 가천대학교에 문을 열었다.



가천대학교 스케어 스마트홈 융합연구소는 17일 비전타워에서 ‘AAL 헬스케어 스마트홈 리빙랩’ 개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AAL(Ambient Assisted Living)은 거주자의 거동 및 생활방식 등에 따른 행동 변화나 건강 이상 등을 무자각, 실시간으로 포착하여 예방 조치가 가능한 주거환경 속에서의 삶을 의미한다.

이날 행사에는 가천대 이길여 총장을 비롯해 국토교통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대한건축학회의 관계자와 건설사, 건축설계사무소 주요 담당자와 관련 전공 학생 2백여 명이 참석했다.

리빙랩은 각종 헬스케어 스마트홈 기술이 적용된 약 100㎡ 규모의 실증 주거공간으로 거실, 주방, 욕실, 침실, 현관 등을 갖추고 있다. 건강정보 모니터링, 수면관리, 낙상방지, 영양관리 등 ‘헬스케어 스마트홈’ 기술들이 집약돼있다.


가천대학교 헬스케어 스마트홈 융합연구소는 국토교통부 ‘AAL 기반 스마트 공동주택 헬스케어 기술 및 실증 모델 개발’ 사업을 수주해, 지난 2014년 12월부터 오는 21년까지 총 연구비 256억 원 규모의 AAL 헬스케어 스마트홈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가천대 산학협력단이 주관하고 디노플러스, 동국대 산학협력단 등 10개 참여기관과 계룡건설, 삼우종합건축사사무소, 퍼시스, 일송엔지니어링 등 10개 기업이 참여한다.

가천대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손을 잡고 개관식에서 선보인 스마트 헬스케어 시스템을, 2019년~2020년에 LH장기공공임대아파트 65세 이상 노인주택에 우선 적용 한 뒤 결과를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배시화 헬스케어 스마트홈 융합연구소장은 ”헬스케어 스마트홈 리빙랩을 통해 주거 생활의 변화를 알릴뿐만 아니라, 새롭게 개발된 연구성과를 시험하는 실증 플랫폼으로 활용할 계획”이라며 “아직은 미숙아인 AAL 헬스케어 스마트홈 기술을 키워낼 수 있는 인큐베이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안희정 1심 무죄, 판단 근거 된 ‘7월 러시아 출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비서 성폭력 혐의’에 대해 1심 재판부가 무죄 판결을 내린 데에는 고소인 김지은씨 진술과 주장이 신…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17년 숙원 푸는 박준희 ‘골목대장’

관악구청장 남현동 민원 해법 찾아

“중구 비전스쿨 입학 축하”

서양호 중구청장 간부 대상 강연회

‘처용무 춤신춤왕’ 종로구청장

대학로 궁중무용 여민마당 참가

젊은 땀으로 디자인하는 양천

김수영 구청장, 구청 아르바이트 대학생 간담회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