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가람혁신도시 공공기관 ‘취업문’ 활짝

나주, 12곳서 2608명 신규 채용 …한전 최다·지역인재 18% 확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남 나주 빛가람혁신도시에 이전한 공공기관이 올해 2600여명을 뽑는다.


17일 광주상공회의소에 따르면 혁신도시 공공기관 12곳의 신규 채용 인원을 조사한 결과 2608명으로 집계됐다.

특히 올해부터 ‘혁신도시 건설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지역인재 채용 의무 비율이 18%로 확대돼 지역 출신 청년들의 ‘취업문’이 활짝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

직종별로는 송배전·전기·원자력·발전 분야가 927명(37.3%)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사무 직종 543명(20.8%), 통신·정보기술(IT)·전산·정보보호 직종 263명(10.1%), 토목·건축·지질·환경 직종 174명(6.7%) 순이다.

한국전력공사가 가장 많은 68.5%인 1786명을 뽑을 계획이다. 한전KPS 222명, 한국농어촌공사 280명 등이다.

광주 최치봉 기자 cbchoi@seoul.co.kr
2018-04-1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부군수 임명권 돌려달라”… 1인시위 나선 기장군수

오규석 부산 기장군수, 부산시청광장에서 군수 권한반환 촉구

“6·13 공약 공동이행” 손잡은 군위군·의회

경북 김영만 군위군수·심칠 군위군의회 의장, 통합 신공항 유치 등 업무 협약

[현장 행정] ‘도봉 AI’의 실험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드론 체험으로 소통

“공무원이 행복해야 은평구민도 행복해진다”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워라밸’ 정착 선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