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형 도시재생 ‘블루밍 방배플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낡은 주택가 고품격 중심지로
내방~서초 ‘철도 셔틀’ 신설
테라스 카페·센트럴파크 조성

방배 5구역 테라스형 카페거리 조감도.

서울 서초구는 20~30년 이상 된 저층 다세대주택이 밀집한 방배 지역 일대의 도시재생 종합 계획인 ‘블루밍 방배플랜’을 마련, 2025년까지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철도셔틀이 신설되는 내방역 일대 조감도.

서초구는 “블루밍 방배플랜은 꽃이 화사하게 피어나듯 낙후된 방배 지역의 문화·경제·주거환경 등을 품격 있게 가꿔 서초의 새로운 중심지로 만들겠다는 취지에서 명명됐다”며 “철도 셔틀 신설, 미니 센트럴파크 조성, 생태육교 설치, 재건축 구상, 노후시장 정비 등 5대 추진 과제가 핵심”이라고 전했다.


철도 셔틀은 7호선 내방역과 2호선 서초역을 순환하는 신교통수단이다. 인천공항 셔틀트레인에 착안한 것으로, 구는 서울시·서울교통공사와 협의를 거쳐 사업 실현성을 높여 갈 방침이다.

미니 센트럴파크는 방배동 뒷벌어린이공원 일대 1만 2000㎡ 이상 부지에 유럽형 생활광장 형태로 조성된다. 생태육교는 우면산 도시자연공원과 방배근린공원을 잇는 다리다. 내년에 착공, 2022년 준공 예정이다. 생태육교가 만들어지면 우면산에서부터 방배근린공원, 서리풀공원을 거쳐 반포한강공원까지 남북으로 종단하는 녹지축이 형성된다.



재건축 구상은 공동주택 7개 구역, 단독주택 6개 구역, 가로주택정비 2개 구역 등 재건축 사업으로 기부채납 받은 공공용지에 도서관·어린이집 등 주민 편의시설을 확충하는 게 주요 내용이다. 방배5구역 재건축 사업 부지와 맞닿은 서초대로변엔 1~2층 상가를 배치, 테라스형 카페거리도 만든다.

노후시장 정비는 노후화로 점포 공실률이 80% 이상인 방배중앙시장 건물 부지에 쇼핑몰·문화센터 등을 갖춘 선진형 복합상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도시의 틀을 새롭게 짜 지역에 활기를 불어넣는 서초형 도시재생 종합 계획인 블루밍 방배플랜은 도시재생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이라며 “교통·주거 환경 등 생활 인프라가 체계적으로 구축되면 방배동 일대 주민들의 삶의 질이 크게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4-19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청바지 벗기기 힘든데?” 미투 피해자에 던진

한국기원이 ‘바둑계 미투’ 사건의 피해자를 조사하면서 2차 가해에 해당하는 질문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23일 경향신문 보도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수소차와 사랑에 빠진 구청장님

친환경차 전도사 된 박겸수 강북구청장

미세먼지·추위 없는 아지트 ‘양천 키지트’ 문 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 “모두가 즐기는 공간 만들 것”

‘아픈 청춘’ 밥상에서 듣다

유성훈 금천구청장, 혼밥족과 식사

투잡하던 성실맨…“소통 체어맨 될 것”

김창규 동대문구의회 의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