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발 앞선 고성… 금강산 관광 TF꾸리다

북미회담 앞두고 남북협력팀 신설

조카 입사시험에 삼촌이 면접위원이라니

공공기관 채용비리 천태만상

대구시민주간에 ‘달빛 탐방’ 첫 선

국채보상운동 기념식 이어 2·28민주운동 행사

어린이날 대공원은 동화세상이 된다

광진, 오는 4~6일 서울동화축제… 동화구연·뮤지컬 등 이벤트 다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어린이날을 맞아 서울 광진구 어린이대공원 일대에서 환상적인 동화세상이 펼쳐진다. 서울시와 광진구는 5월 4~6일 어린이대공원 내부와 대공원 정문 앞 도로에서 ‘제7회 서울동화축제’를 연다고 30일 밝혔다.

30일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열린 ‘제7회 서울동화축제’ 기자회견에서 인형 모양 모자를 쓰고 서울동화축제 의의를 설명하고 있는 김기동 광진구청장.
광진구 제공

김기동 광진구청장은 이날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그동안 광진구에서 주최해오다 올해부터 서울시와 공동 개최하기로 했다”며 “서울시와 함께 구민뿐 아니라 시민, 전 세계인이 함께하는 세계동화축제를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동화축제는 2012년부터 해마다 어린이날 전후로 어린이대공원 인근에서 개최돼 왔다. 올해 축제는 ‘환상이 펼쳐지는 동화세상! 나루몽과 떠나요’를 주제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콘텐츠로 구성됐다. 축제 기간 중 어린이대공원 서울상상나라 앞에선 빛과 그림자를 이용한 동화구연과 원로·신진 동화 작가들의 동화극장이 열린다. 잔디마당에선 동화책 400권을 읽을 수 있는 야외도서관 ‘책 놀이터’가 꾸려진다. 열린무대에선 피노키오, 알라딘 등 50종의 동화 캐릭터와 관객이 어우러지는 ‘어드벤처 뮤지컬’과 할머니들이 전래동화 속 등장인물로 변장해 동화를 들려주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축제의 백미는 대공원 앞 도로를 통제하고 열리는 퍼레이드다. 어린이날 오전 11시부터 1시간 동안 할리데이비슨 오토바이를 선두로 수도방위사령부 군악대, 온달과 평강 사물놀이패, 어린이발레단이 행진한다. 동화 속 주인공 분장을 한 어린이와 가족도 퍼레이드에 참여한다. 김 구청장은 “동화를 통해 세대와 인종, 문화를 아우르는 세계적인 축제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5-0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박 돌연사위험 주장한 이유, 수면무호흡증?

다스 비자금 횡령과 삼성 뇌물 등의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5년의 중형을 선고받은 이명박(78) 전 대통령이 ‘수면무호흡증’ 등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노인을 위한 특구 인정받은 양천

WHO 고령친화도시 가입 선포식

“도시재생…‘젊은 강북’ 만들 것”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인터뷰

“더불어 잘사는 용산 시대 완성”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인터뷰

“석유대체연료 개발 박차”

손주석 한국석유관리원 이사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