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0시간 수업 대장정…24시간이 모자라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의 하루

“관치” vs “공익” 충남 관사 존폐 논란

활용법 두고 당선자·의회 충돌

서대문 전통시장에는 ‘매니저’가 있다

올해 인왕·포방터시장 첫 도입…아이디어 발굴·친절 교육 맡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가 지역 내 독립문영천시장, 인왕시장, 포방터시장에 전통시장 매니저를 배치했다고 2일 밝혔다. ‘서울형 뉴딜일자리 사업’과 연계된 사업으로 시장 상인회 요청으로 이뤄졌다.


전통시장 매니저들은 전통시장의 자생력 증진과 경쟁력 향상을 위해 시장별 특성과 장단점 파악, 특화 아이디어 발굴, 시장 홍보 등의 역할을 한다. 또 전통시장별 자체 이벤트를 개최하고 점포별 환경개선과 친절교육 등 상인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영천시장은 지난해 처음 전통시장 매니저를 뒀으며 인왕시장과 포방터시장은 올해 처음 도입했다.

영천시장은 매니저를 통해 시장 내 100개 점포의 콘텐츠를 포털사이트(네이버) 플랫폼(푸드윈도)에 제공해 온라인 홍보를 강화한 바 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5-03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뮤지컬로 배우는 어린이 성교육

중랑 ‘엄마는 안 가르쳐줘’ 공연

성동, 고용부 일자리대상 최우수 수상

전국 최초 공공안심상가 조성

물안개 피어나는 그늘막

강북구, 쿨링 포그 그늘막 확대

샹송이 흐르는 신촌 연세로

23~24일 프랑스 거리음악 축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