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액체당금’ 지급 기간 7개월→2개월로 축소

고용노동부 ‘임금체불 청산제도’ 개편

놀줄 아는 아이들 ‘영등포 지하낙원’에 반하다

영등포 청소년 자율공간 새달 개관

독립유공자도 품은 서대문구 임대주택

월 임대료 주변 시세의 약 30% 수준

서대문 전통시장에는 ‘매니저’가 있다

올해 인왕·포방터시장 첫 도입…아이디어 발굴·친절 교육 맡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가 지역 내 독립문영천시장, 인왕시장, 포방터시장에 전통시장 매니저를 배치했다고 2일 밝혔다. ‘서울형 뉴딜일자리 사업’과 연계된 사업으로 시장 상인회 요청으로 이뤄졌다.


전통시장 매니저들은 전통시장의 자생력 증진과 경쟁력 향상을 위해 시장별 특성과 장단점 파악, 특화 아이디어 발굴, 시장 홍보 등의 역할을 한다. 또 전통시장별 자체 이벤트를 개최하고 점포별 환경개선과 친절교육 등 상인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영천시장은 지난해 처음 전통시장 매니저를 뒀으며 인왕시장과 포방터시장은 올해 처음 도입했다.

영천시장은 매니저를 통해 시장 내 100개 점포의 콘텐츠를 포털사이트(네이버) 플랫폼(푸드윈도)에 제공해 온라인 홍보를 강화한 바 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5-03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홍석천 “중앙일보 기자님, 욕은 제가 먹겠지만

방송인 홍석천씨가 자신의 인터뷰 발언 의도를 잘못 전한 중앙일보 보도를 비판하는 취지의 글을 소셜미디어에 남겼다.홍씨는 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북 자치구 4곳에 ‘도전숙’ 공급”

SH공사 김세용 사장 신년 인터뷰

“전략적 조달자 새 역할 할 것”

정무경 조달청장, 개청 70년 기념식

배달업체와 복지사각 찾는 강남

위기가구 발견 땐 신고

“배봉산공원 명소로 가꿔 선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신년 인터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