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화·정부 부담금 미납이 더 큰 원인

건강보험 재정 작년 1778억 적자 논란

꼬이는 남북교류사업… 강원도가 푼다

협의회 구성·평화산단 개발 등 모색

‘한 정책 두 부처’… 업무 미루기 언제까지

음식물 쓰레기 건조분말 ‘협업 행정’ 말로만

예술로 물드는 한양도성 다산성곽길

중구, 19일 예술문화제 개최… 국악·토크콘서트 등 행사 풍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는 19일 한양도성 다산성곽길에서 국악소녀 송소희와 퓨전국악그룹 ‘두 번째 달’의 컬래버 무대가 펼쳐진다.

지난해 제5회 ‘한양도성 다산성곽길 예술문화제’에서 발광다이오드(LED) 청사초롱을 들고 성곽길을 따라 내려오는 참가자들.
중구 제공

서울 중구는 호텔신라와 함께 이날 장충체육관 뒤편에서 다산팔각정에 이르는 1㎞ 구간에서 제6회 ‘한양도성 다산성곽길 예술문화제’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다산성곽길, 봄으로 물들다’는 주제로 작은 결혼식(스몰웨딩), 국악·토크콘서트, 시니어패션쇼, 달빛순성놀이 등 풍성한 즐길거리가 다산성곽길를 수놓는다. 가장 먼저 오후 3시 성곽길에서 작은 결혼식이 예정돼 있다. 주인공은 중구에 거주하는 예비부부로 호텔신라가 예식에 필요한 물품, 서비스를 비롯해 모든 진행을 맡는다. 이어 오후 5시엔 송소희와 두 번째 달이 대중에 친숙한 민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모던 민요를 들려준다.

서울문화예술대 모델학과 안시현 교수가 주도하는 시니어패션쇼는 중장년층 주민이 직접 모델로 나서 고운 자태를 뽐낼 예정이다. 헤어와 메이크업은 정화예술대 학생들이 지원한다.

유현준 교수의 토크콘서트는 오후 6시 10분부터 진행된다. 한양도성 축성의 역사 등 다선성곽길이 품고 있는 스토리를 건축학적 시각으로 풀어낸다. 축제 마지막 순서는 달빛순성놀이다. 발광다이오드(LED) 청사초롱을 들고 성곽길을 따라 내려오며 소원을 비는 시간이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8-05-16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희진 부모살해 공범 조선족…칭다오로 출국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33)씨의 부모 살해 사건에 가담한 피의자 3명이 범행 직후 중국 칭다오로 출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독립운동가 희생 기억할 것”

강남구 3·1절 100주년 기념행사

“어르신들 인생을 그려 드립니다”

서대문구 ‘행복 타임머신 사업’

유관순 열사 조카, 유공자 명패

동대문구, 1457명에게 명패 제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