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었지만… 삼나무숲 ‘공존의 길’ 보입니까

보존과 개발 사이 제주 비자림로

[관가 블로그] 4대강 조사·평가단장 누구?

출범 1개월 늦어지고 조직도 줄어

전국 시·군·구 10곳 중 4곳 소멸 위험

저출산 고령화 탓 위기지역 5년째 늘어

송파 풍납동 토성 서성벽 레미콘 공장 중심부 관통

삼표레미콘 정문서 15m 거리…길이 15m, 폭 20m 규모 확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송파구는 국가지정문화재인 풍납동 토성의 서성벽이 삼표산업 풍납공장의 중심부를 관통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17일 밝혔다.

서울 풍납동 토성의 서성벽 조사지역 전경. 남아 있는 성벽의 진행 방향이 빨간색 점선으로 표시돼 있다.
송파구 제공

구는 지난 3월부터 두 달여간 조사를 벌였다. 추가 확인된 바로는 서성벽의 잔존 위치는 삼표레미콘 정문에서 불과 15m가량 떨어진 곳이다. 현재까지 확인된 규모는 길이 약 15m, 성벽 폭 20m가량이다. 지난해부터 발굴 중인 남쪽 문이 있던 자리 주변 성벽과 이어지는 위치이기도 하다.



구는 “그동안 삼표 측이 레미콘 공장 잔여부지 수용을 위한 사업인정고시 관련 소송에서 서성벽은 존재하지 않았고 존재하더라도 공장 우측 영어마을 방향으로 치우쳐 비켜 간다는 주장을 견지해 왔다”면서 “그러나 이번 발굴 성과로 서성벽의 존재는 확실하게 증명된 셈”이라고 설명했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8-05-18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지은, 사건 다음날 안희정 좋아하는 식당 검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비서 성폭력 혐의’에 대해 1심 재판부가 무죄 판결을 내린 데에는 고소인 김지은씨 진술과 주장이 신…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젊은 땀으로 디자인하는 양천

김수영 구청장, 구청 아르바이트 대학생 간담회

‘처용무 춤신춤왕’ 종로구청장

김영종 구청장, 대학로서 궁중무용 여민마당 참가

‘물 좋은’ 서대문 미니 수영장

하루 한 번 물갈이·청소로 인기

장애인 의사소통 그림으로 OK

마포, 의사소통 AAC존 10곳 운영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