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촬영 성범죄 4명 중 3명이 ‘지인’

‘지원센터 50일’ 운영 실적

“관치 산물” vs “공익” 존폐 논란 충남 관사

활용법 두고 당선자·의회 충돌

감사원, 靑 감사 문제점 적발 달랑 8건

‘3곳 15년 만의 감사’ 결과 공개

하천변 고장 난 철봉 서대문엔 없습니다

홍제·불광천변 운동시설 신속 보수 업체와 계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는 하천변 운동시설에 대한 신속한 유지 보수를 위해 전문 업체와 계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서대문구 홍제천·불광천변에는 5개 업체가 제작한 182대의 운동시설이 설치돼 있다. 기존에는 운동시설이 고장 나면 각각 설치 업체가 수리를 해 왔다. 하지만 이들 업체는 전국을 대상으로 영업을 하는 데다 수리를 위해 건별로 계약서류들이 필요해 기구를 고치는 데 시간이 오래 걸렸다. 이에 서대문구는 유지 보수만을 위한 전문 업체와 연간 단가 계약을 맺었다.



구 관계자는 “보다 빨리 운동시설을 수리할 수 있게 됐다”며 “고장 난 운동시설을 발견하면 구청 안전치수과(02-330-1777)로 연락하면 된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5-2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논두렁 시계’ 이인규, 손석희 인터뷰 거절한

국내 로펌을 그만두고 1년 전 미국으로 이주한 이인규 전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장이 노무현 전 대통령 수사와 관련된 국회 청문회…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물안개 피어나는 그늘막

강북구, 쿨링 포그 그늘막 확대

샹송이 흐르는 신촌 연세로

23~24일 프랑스 거리음악 축제

뮤지컬로 배우는 어린이 성교육

중랑 ‘엄마는 안 가르쳐줘’ 공연

성동, 고용부 일자리대상 최우수 수상

전국 최초 공공안심상가 조성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