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피해 신고 어디로? 가정폭력 상담센터는 어디에? 여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17>성범죄 피해자 신고 전화 난립

수원 3년째 ‘떼까마귀 퇴치전’

수천마리 출몰해 차량 훼손·정전 등 피해

국가 암검진 아니라고 치료비 지원 안해 年5500명 피해

장애 등 특수성 고려 않고 일방 적용

몽골서도 배우는 서대문 복지

북가좌1동 찾아 ‘찾동’ 벤치마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는 몽골 사회복지 관계자들이 서대문구의 마을복지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북가좌1동을 찾아왔다고 29일 밝혔다.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주관으로 지난 16일 북가좌1동 주민센터에는 몽골협의회장, 몽골정부 가족아동청년개발청 부청장 등 10여명이 방문했다. 북가좌1동은 2012년 ‘복지허브화’ 시범동을 시작으로 2015년 ‘찾동’(찾아가는 동주민센터) 시범동으로 지정됐던 곳이다. 이날 찾동 사업 설명과 우수 사례 발표가 진행됐다.

몽골 관계자들은 특히 마을의 숙원 사업을 해결하는 과정에서 ‘우리동네 주무관’(우동주)의 역할과 위기 가정의 자립지원 시스템에 대해 큰 관심을 보였다.

구 관계자는 “우리의 사회복지정책과 복지전달 서비스 체계가 몽골 사회복지 정책의 본보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며 “사회복지 분야에서 국제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5-3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JSA 귀순’ 북한병사 오청성씨가 바라본 한국

지난해 11월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해 귀순한 북한 병사 오청성(25)씨가 일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최근 북한 상황에 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동수당 지역화폐·병원비 상한제… 아이가 존중받는 성남

[주민 물음에 단체장 답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주 52시간만 공부하면 안 돼요?” 양천구청장 가슴 울린 말

아동친화도시 그리는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난방비 지원 빵빵, 월동 준비도 꼼꼼, 동대문 겨울 훈훈

저소득층에 최대 14만 5000원 바우처

금천 김장 공식 = 정 ÷ 사랑 +

김치 담그는 남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