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파제서 잡은 치어… ‘불법’ 낚는 도시어부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29> 모르는 사람이 태반인 낚시 규정

공무원 헛발질·소송 줄줄이… ‘블’만 나와도 화들짝 놀

[관가 인사이드]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후폭풍

부경대 천원의 행복한 밥상 인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경대는 학생식당의 아침 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을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학생들이 아침 식사를 하기 위해 줄 서 있다.
부경대 제공

부경대학교가 학생들에게 아침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이 인기를 얻고 있다.

부경대는 학생식당의 아침 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을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올해로 2년째이다.

1000원 아침식사는 대연캠퍼스 다래락·들락날락·워커하우스,용당캠퍼스 도시락·남풍락 등 5개 학생식당에서 시행 중이다.

부경대는 학생들에게 양질의 아침 식사를 저렴하게 제공하자는 취지로 지난해 6월에 1000원 아침 식사를 시작했다.

당시 하루 170여명이었던 아침 식사 이용자 수는 최근 하루 평균 300여 명으로 크게 늘 정도로 학생들에게 인기가 높다.

1000원 아침 식사는 오전 8시 30분부터 오전 11시까지 가능하며 정식, 일품, 김밥, 죽 등의 메뉴가 제공된다.

기존 식사 가격인 1500∼4000원 중에서 학생이 1000원을 부담하면 나머지는 대학이 지원하는 방식이다.

예산은 농림축산식품부의 쌀 소비 촉진사업 지원금과 학교 발전기금으로 마련된다.

신현일 학생복지과 과장은 “건강한 아침식사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학생들과 소통하면서 새로운 식단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탄핵” 김준교, 8년 전 대국민사과문

2011년 SBS ‘짝’ 모태솔로 특집 출연‘연애 회의론’으로 질타받자 사과문 게시18대 총선에 자유선진당으로 출마·낙선“저런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민 취향 저격… 주민센터의 무한변신

새로 문 연 영등포 양평2동 주민센터 찾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안전한 동네 만들기’ 주민과 손잡은 성북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범구민 안전확산운동 발대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