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화·정부 부담금 미납이 더 큰 원인

건강보험 재정 작년 1778억 적자 논란

꼬이는 남북교류사업… 강원도가 푼다

협의회 구성·평화산단 개발 등 모색

‘한 정책 두 부처’… 업무 미루기 언제까지

음식물 쓰레기 건조분말 ‘협업 행정’ 말로만

군포시, 화합의 장 마련 위해 ‘러시아월드컵’ 거리응원전 개최

오는 18일 시청 야외공연장, 24일과 2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진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월드컵의 뜨거운 함성과 깊은 감동, 온 가족이 함께 느껴보세요.”

경기 군포시는 오는 18일을 시작으로 2018 러시아월드컵 한국전 예선경기 거리응원전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거리응원전은 태극전사의 선전과 2002년 월드컵의 영광 재현을 기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와 함께 지방선거로 흩어져 있는 시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기 위한 화합의 장이다.

러시아월드컵은 오는 14일 러시아와 사우디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한 달여 간 진행된다. 결승전은 다음 달 16일이다. 시는 한국 예선전 경기 당일 대형 스크린과 음향 등을 준비해 월드컵 응원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킬 계획이다. 한국의 첫 경기인 18일 대 스웨던 전은 시청 앞 야외공연장에서 열린다. 24일, 27일에는 시청 대회의실에서 행사를 진행한다.

대한민국의 예선경기는 한국시각을 기준으로 18일 오후 9시 스웨덴, 24일 자정 멕시코, 27일 오후 11시 독일전이다. 시민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별도의 좌석이 마련되지 않아 돗자리는 개별적으로 준비해야 한다. 자세한 사항은 시 청소년교육체육과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군포시민의 하나 된 응원이 대표팀의 선전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희진 부모살해 공범 조선족…칭다오로 출국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33)씨의 부모 살해 사건에 가담한 피의자 3명이 범행 직후 중국 칭다오로 출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독립운동가 희생 기억할 것”

강남구 3·1절 100주년 기념행사

“어르신들 인생을 그려 드립니다”

서대문구 ‘행복 타임머신 사업’

유관순 열사 조카, 유공자 명패

동대문구, 1457명에게 명패 제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