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 아닌 노동자인데… 때리면서 일 시키는 사장님 나빠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21> 불법체류자 양산 고용허가제

[관가 블로그] 한날한시에 사용자단체 찾은 장·차관

고용부, 최저임금·고용난 타개 부심…태안·ILO 등 노동이슈도 불거져

노원표 가상화폐 ‘노원’… 주민 마음 사로잡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달 새 회원 1526명→5403명
이용액 2800만 노원… 3배 이상
‘적립 가능’ 자원봉사·가맹점↑

서울 노원구에 있는 한 서점에서 구민이 지역화폐 ‘노원(NW)’을 사용해 결제하고 있다.
노원구 제공

서울 노원구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지역화폐 ‘노원’(NW)이 주민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구는 지난 2월부터 지폐나 상품권 형태였던 지역화폐를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노원(NW)으로 개발해 운영해 오고 있다. 노원(NW)은 지역 주민이나 단체가 노원구 내에서 자원봉사나 기부 등을 하면 적립되며 이를 노원구 내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를 처음 시작한 2월 1526명이던 지역화폐 회원은 지난 10일 기준 5403명으로 증가했다. 발행액은 2월 3000만 노원(NW)에서 같은 기간 기준 6500만 노원(NW)으로 두 배 이상 올랐다. 가맹점에서 노원(NW)을 사용하면 물건이나 서비스의 5~40%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어 사용량도 대폭 늘었다. 지난 10일 기준 이용액은 2800만 노원(NW)으로 3월 859만 노원(NW)에서 3배 이상 크게 늘었다.

노원(NW)을 적립할 수 있는 자원봉사 건수도 덩달아 늘었다. 지난해 1월부터 5월까지 자원봉사 건수는 9만 9612건이었으나 올해 같은 기간 자원봉사 건수는 5930건 증가한 10만 5542건이었다. 지역화폐를 쓸 수 있는 가맹점의 수도 87곳에서 247곳으로 증가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8-06-2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대성고 학생에 “친구 죽었는데 기분 어떤가”

“친구가 죽었는데 기분 어떤가” 질문하기도“대성고 학생 아니면 학생증 보여달라” 요구“피해 학생반 주소록 달라” 상식 밖…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도올이 그리고 종로구청장이 펼친 ‘국학 보물서

김영종 구청장, 17번째 공공도서관 개관

동대문, 출산지원금 얼마나 빵빵해지게요~

첫째아이도 10만원… 둘째~넷째 2배로

인정받은 ‘에코 양천’

환경硏 평가 종합대상 등 3개 부문 수상

관악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자매우호도시 우수협

중국 네이멍구자치구 후허하오터시와 활발한 교류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