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오지 못한 ‘비운의 책’ 그 위대함과 위로 만나볼까

새달 1일부터 청주직지코리아국제페스티벌

2022년부터 춘천 의암호서 요트 즐긴다

해수부 주관 내수면 마리나 사업 확정

전북 농가소득 최고 효자는 파프리카

지난해 496곳 단위면적당 소득 분석

노원표 가상화폐 ‘노원’… 주민 마음 사로잡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달 새 회원 1526명→5403명
이용액 2800만 노원… 3배 이상
‘적립 가능’ 자원봉사·가맹점↑

서울 노원구에 있는 한 서점에서 구민이 지역화폐 ‘노원(NW)’을 사용해 결제하고 있다.
노원구 제공

서울 노원구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지역화폐 ‘노원’(NW)이 주민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구는 지난 2월부터 지폐나 상품권 형태였던 지역화폐를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노원(NW)으로 개발해 운영해 오고 있다. 노원(NW)은 지역 주민이나 단체가 노원구 내에서 자원봉사나 기부 등을 하면 적립되며 이를 노원구 내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를 처음 시작한 2월 1526명이던 지역화폐 회원은 지난 10일 기준 5403명으로 증가했다. 발행액은 2월 3000만 노원(NW)에서 같은 기간 기준 6500만 노원(NW)으로 두 배 이상 올랐다. 가맹점에서 노원(NW)을 사용하면 물건이나 서비스의 5~40%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어 사용량도 대폭 늘었다. 지난 10일 기준 이용액은 2800만 노원(NW)으로 3월 859만 노원(NW)에서 3배 이상 크게 늘었다.

노원(NW)을 적립할 수 있는 자원봉사 건수도 덩달아 늘었다. 지난해 1월부터 5월까지 자원봉사 건수는 9만 9612건이었으나 올해 같은 기간 자원봉사 건수는 5930건 증가한 10만 5542건이었다. 지역화폐를 쓸 수 있는 가맹점의 수도 87곳에서 247곳으로 증가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8-06-2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기농 수제쿠키, 알고보니 코스트코 재포장…맘

지난 7월부터 13차례 걸쳐 사기 판매 의혹해당 업체, 의혹 일부 인정하고 사과소비자들 단체 형사 고소 준비중대형마트에서 염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