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최저임금 논의 시작부터 ‘삐걱’

고용 장관 심의 요청 법정 시한 이달 말

1463㎞… 남해 둘레길 ‘남파랑길’ 열린다

부산 오륙도~전남 해남 땅끝마을 연결…내년 하반기 개통

산책 두렵다…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 공습

25년 흘러 인공폭포·인공암 부식·균열

이번 주말, 샹송이 흐르는 신촌 연세로

23~24일 프랑스 거리음악 축제…팝가수 조이스 조나탕 등 공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가 신촌 연세로에서 ‘페트 드 라 뮈지크(Fête de la Musique), 프랑스 거리음악 축제’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서울 서대문구가 23~24일 신촌 연세로에서 ‘페트 드 라 뮈지크(Fête de la Musique), 프랑스 거리음악 축제’를 연다. 사진은 지난해 축제 당시 연세로의 모습.
서대문구 제공

23~24일 이틀간 낮 12시부터 오후 8시까지 신촌 연세로에서 열리는 이 축제는 프랑스의 아마추어 음악가부터 유명 음악가까지 참여하는 대규모 축제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다. 한국과 프랑스가 음악을 통해 소통하고 화합하는 목적과 신촌을 찾는 이들에게 프랑스 문화를 접할 기회를 주기 위한 행사다. 서대문구가 주최하고 주한프랑스대사관과 한불상공회의소가 후원한다. 특히 23일 오후 7시에는 프랑스 팝가수인 조이스 조나탕이, 24일 오후 4시 45분에는 프랑스 그룹 키드 프란체스콜리가 공연을 펼친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6-2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세대 교수 “5·18은 북한 소행”…논란 확산

교육대학원 수업 때 관련 발언…학생이 익명 고발학교 측 “한 사안의 여러 의견 들어봐야한다는 취지”교수 “부적절성 인정…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판 ‘착한 SKY캐슬 코디’ 떴다

진학상담센터 찾은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성북, 청소년 놀터 ‘울:섬&쉼표’ 4호 개관

청소년 놀터 개관식에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참석

힐링길 따라 ‘안전 점검 한 바퀴’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둘레길 점검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