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제2호 공동육아나눔터’ 개소

가족 품앗이·초등돌봄서비스 등 지원

‘지방소비세 인상’ 지역 갈등 부추긴다

전문가들도 비판 …“이분법 버려야”

“박정희 기념공원 조성 의혹 동화동 주차장 확충 중단”

서양호 중구청장 “주민토론할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은 ‘박정희 기념공원’ 조성 의혹을 받아 온 동화동 공영주차장 확충사업을 중단했다.

중구는 최근 주민 의견을 모아 주차장 지하에 들어설 근린생활시설의 용도를 결정할 때까지 현재 진행 중인 공사를 멈추기로 하는 내용의 동화동 공영주차장 근린생활시설 용도 재설정 계획을 확정했다고 9일 밝혔다.

사업 중단은 중구가 지난 6·13 지방선거를 계기로 사실상 15년 만에 자유한국당에서 더불어민주당으로 정권이 교체되면서 이뤄졌다. 서 구청장은 지난 2일 취임사에서 “시대착오적이란 비판을 받아 온 동화동 공영주차장 확충사업은 정치 요구에 따른 대표 사례”라며 중단 필요성을 강조했다.

구 예산 365억원이 투입되는 이 사업은 지상 2층 규모인 공영주차장을 지하 2~5층으로 확충해 주차 면수를 2배가량 늘리고 지상에는 2883㎡ 크기의 공원을 확보하는 내용이다.

지하 2층 일부와 지하 1층에 전시공간을 넣기로 하면서 인근에 자리잡은 박정희 전 대통령 가옥과의 연계성 때문에 박정희 기념공원을 만드는 게 아니냐는 비판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서 구청장은 “이달 안으로 주민 토론회를 거쳐 주차시설을 제외한 근린생활시설과 공원 용도를 정하고 하반기 설계 변경을 거쳐 내년 9월까지 완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8-07-10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왕복 티켓 끊어 해외도피 아니다”는 김학의

“태국 지인 집서 머물다 4월4일 오려던 것”“가족 권유…본의 아니게 사태 커져”검찰 수사재개 공식화…피내사자 전환성폭력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도시 뉴딜·평택호 관광단지 속도

정장선 경기 평택시장

강동구, 재활용 ‘환경 지킴이’

자치구 첫 아이스팩 환경 캠페인

역세권에 첫 ‘시각장애인 쉼터’

강서구에 가양5단지 상가동 제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