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참여형 마을기업’ 17곳 운영비 등 지원

행안부, 14일 지정서 첫 수여…사업 계획 심사 상금도 지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행정안전부는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자 올해 처음으로 ‘청년(39세 이하) 참여형 마을기업’ 17곳을 지정한다고 10일 밝혔다.

사회적경제기업을 대상으로 디자인 컨설팅을 제공하고 청년 디자인 인력을 양성하는 ‘디자인 칸’(전북 정읍), 체육학과 출신 청년들이 모여 지역 복지관·아동센터에 체육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는 ‘We Go Sports’(대구 중구), 고래기름을 활용해 양초를 제작하는 ‘소셜네트워크협동조합’(울산 남구) 등이 대표적이다.

행안부는 기업 운영에 필요한 시설비와 장비구입비, 운영비 등을 위한 보조금 5000만원을 지급한다.

지난달 우정사업본부·농협·㈜이베이코리아와 맺은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온·오프라인 판로 확보와 우체국 택배비 할인 등도 지원한다. 사업계획에 대한 자문 상담도 해 준다.

행안부는 ‘사회적경제통합박람회’(13∼15일) 기간인 오는 14일 대구 엑스코에서 ‘청년참여형 마을기업’ 지정서 수여식을 갖는다.

김부겸 행안부 장관이 참석해 축하와 격려 메시지를 전달한다. 또 사업계획 발표회를 열어 17개 기업이 정보를 공유하고 우수 사례를 발굴해 상금도 지급한다.

오경진 기자 oh3@seoul.co.kr
2018-07-11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서울서 환영받을 만큼 일 많이 못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북에 동행했던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가 아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