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소방, 119 출동기준 바꾼 후 동물구조활동 절반 줄어

‘간단한 동물구조는 출동 거부 가능’ 기준 변경 1년 분석 결과

제주 ‘국내 1호 영리병원’ 내국인 진료제한 취소 訴

작년 ‘외국인만 진료’ 조건부 허가하자 새달 4일 개설시한 앞두고 행정소송

올해 순천 관광엔 ‘감성 스토리’가 흐른다

2019 순천 방문의 해 ‘관광 밑그림’

해공 신익희 선생 탄신 124주년 행사

초월읍 서하리 생가에서 ...민주주의 정신 기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1일 광주 초월읍 서하리 생가에서 열린 해공 신익희 선생 탄신 124주년 기념행사에서 신동헌 광주시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광주시 제공)

경기 광주시는 11일 ‘해공 신익희 선생 탄신 124주년 기념행사’를 가졌다.

초월읍 서하리 생가에서 광주문화원과 공동으로 거행한 이번 행사는 신익희 선생이 추구했던 민주주의 정신을 기리고 민주주의의 소중함과 광주인으로서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신동헌 광주시장, 소병훈·임종성 국회의원, 박현철 시의회의장, 이창희 문화원장 등 200 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광주시립광지원농악단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선생의 업적을 기리는 기념식, 광주오페라단과 한가람예술단 한범택씨의 ‘한량무’ 등 축하공연 으로 진행됐다.

신익희 선생은 1894년 7월 11일 광주에서 태어나 와세다 대학을 졸업했으며 국호, 관제, 임시헌장을 의결 선포하는 등 대한민국 임시정부 탄생에 기여했다. 광복 후에는 대한독립 촉성국민회 부위원장, 자유신문사 사장, 국민대학교 초대 총장, 국회의장 등을 역임했으며 1956년 5월 5일 63세의 일기로 서거했다.

신익희 선생 서거 후 1962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이 추서 되었고, 선생의 생가는 경기도 기념물 134호로 지정되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메퇘지’ ‘삼일한’ 도 넘은 여성혐오

인권위, 온라인 성희롱·성폭력 실태조사피해자 25%, “아무 대처하지 않았다”여성들, SNS·포털 등 통해 수시로 노출개인정보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장애인도 편하게… 은평 ‘장벽 없는 마을상점’ 떴다

경사로·자동문·점자 메뉴판 편리… 장애 없는 상점 인증서 부착 확산

공시가격 급등… 서초 발빠른 세무상담

권역별 현장 방문 설명회 개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