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직연금 1%대 수익률 눈감고 중도인출만 규제하겠다는 정

“절반이 바람직하다” 응답도 21%…이유로는 “차별철폐 위해” 34.4%

서울, 지역을 품다

서울·로컬의 맛있는 만남 ‘상생상회’ 핫플레이스로

워런 버핏, 대구에 6000만 달러 ‘통 큰 투자’

대구텍 모기업 IMC그룹과 협약…항공기 부품 절삭공구공장 추진

성동에 가면 뭔가 특별한 시장이 있다

중기부 ‘특성화 첫걸음시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숲상원길상점가 선정
결제 편의 증진 등 기반 정비

서울 성동구는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2018년 특성화시장 육성사업’에서 서울숲상원길상점가가 ‘특성화 첫걸음시장’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성동구는 “특성화 첫걸음시장은 성장·발전 가능성이 높은 시장을 선별해 특성화시장 기반을 조성하는 사업”이라며 “2억 7000만원을 지원받아 내년 2월까지 본격적으로 기반을 정비하게 된다”고 전했다.

구는 결제 편의 증진, 고객 신뢰 제고, 위생·청결 강화, 안전 관리·화재 예방 마케팅 등을 통해 특성화시장 기반을 조성할 예정이다.

특성화 첫걸음시장 후보에 올랐던 금남시장도 사업비 1500만원을 지원받아 컨설팅을 받게 됐다. 구는 상권 육성 전문가를 파견, 시장 진단과 지도·자문을 통해 서비스를 개선하고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특성화 기반이 확립된 우수평가시장이 되면 ‘희망사업 프로젝트’ 사업 지원도 받게 된다”며 “2년간 총 10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돼 지역 거점 선진시장으로 성장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다양한 경영혁신 지원과 환경개선 사업에도 힘을 쏟아 더욱더 많은 고객들이 찾는 시장이 되게 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7-13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내와 모텔 간 친구…성폭행인가 불륜인가

이번주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지난 3월 세상을 떠난 부부와 법적 공방을 하고 있는 남성의 이야기를 다룬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꺼진 불도 다시 본다… ‘안전도시’ 마포

7년 연속 지역안전진단 1등급 비결은

성동 ‘뚝섬항일운동’ 아시나요

‘3·1운동 100주년 행사 준비위’ 발족…지역 항일운동 알리고 사진전 등 추진

“삼척, 신재생에너지 자립 특별시로 도약”

김양호 강원 삼척시장의 포부

학부모·교사·학생 通通通…성동 창의교육 쑥쑥쑥

창의한마당 소회 나눈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