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보험료와 다르고 상세 보장은 빼놓고…

위기의 ‘보험다모아’ 서비스

처리시설비 50% 지원…폐비닐 대란 막는다

지자체·민간 재활용시설 적극 개선 기대

사업 좌초될까…경남 공무원들 ‘좌불안석’

민선시대 4번째 권한대행체제

국내유일 국립소방박물관 유치 “광명시 전국 소방역사의 메카로”

광명동 부지에 전시관·첨단 시민안전체험관·정보관 갖춰 2021년 완공 예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청 전경

경기 광명에 전국에서 하나뿐인 국립소방박물관이 조성된다.

광명시는 소방청 국립소방박물관 건립사업 공모신청 결과 국립소방박물관 적격지로 최종 확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전국에서 신청한 6개 도시 중 접근성과 정책지원 부문에서 광명시가 가장 높게 평가받았다.

소방박물관은 광명동 산127번지 일대 1만 2996㎡부지에 480억원을 들여 2021년 완공될 예정이다. 박물관 1층에 전시관을 비롯해 2~3층 첨단 시민안전체험관, 4층에는 정보관이 들어선다. 대한민국 소방역사 변천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시관은 소방역사와 장비·조직·디지털영상관 시설로 조성된다.

시민안전 체험관은 남녀노소 누구나 화재와 지진·풍수해·산악·응급처치 등 각종 재난재해를 놀이형태로 즐길 수 있는 체험공간으로 꾸며진다. 정보관은 소방산업 육성과 소방공무원 채용정보, 소방학술자료 등을 갖출 예정이다. 소방관련 대학생이나 취업준비생, 소방산업 종사자를 위한 전문기술과 정보를 제공한다.

이로써 한국소방역사에 대한 과거·현재·미래를 조명할 수 있게 돼 광명시가우리나라 소방역사의 메카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광명에는 사립 충현박물관 1개소뿐이다.

박승원 시장은 “국립소방박물관은 지나 버린 과거를 보여주는 죽어있는 박물관이 아니라 미래 첨단기술이 생생하게 살아 있는 박물관이 세워지도록 모든 행정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경찰 명운 걸린 ‘버닝썬’ 수사 첫발 ‘삐걱’

법원 “범죄 다툼 여지…구속 필요성 인정 어려워”경찰 “기각 사유 분석…구속 영장 재신청 검토”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지역산업 ‘러닝 팩토리’ 확대”

이석행 한국폴리텍대학 이사장

청년상인 키우는 서대문 골목식당

청년키움식당 찾은 문석진 구청장

‘시세종합징수 평가’ 3년 연속 1위

동작구, 장려금 1억 4200만원

“독립운동가 희생 기억할 것”

강남구 3·1절 100주년 기념행사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