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가 블로그]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혼자 가도 좋지만 함께하면 더 좋은 영화 속을 걷는다

경북에서 만나는 특별한 보통날… 아! ‘리틀 포레스트’ 찍은 곳도 있네

방치된 광진 자전거 ‘서민의 발’ 되다

올해 120대 수거해 정비… 35대 공용화, 85대는 주민센터 등 통해 저소득층 전달

해수풀장·캠핑장·갯벌체험장 갖춘 ‘배곧 한울공원’ 시흥명소로 뜬다

2018 대한민국 국토대전서 공원·산림·하천 부문 국토연구원장상 수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시흥시 배곧신도시 ‘한울공원’이 ‘2018년 대한민국 국토대전’ 공원·산림·하천 부문에서 국토연구원장상’을 받았다. 시흥시 제공

경기 시흥시 배곧 한울공원에 가면 해수풀장과 캠핑장·갯벌체험장 체험을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서해경관을 바라보며 자전거도로가 길게 뻗어 있는 장관도 빼놓을 수 없다.

시흥시는 배곧신도시 ‘한울공원’이 ‘2018년 대한민국 국토대전’ 공원·산림·하천 부문에서 기관장상인 국토연구원장상’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한울공원은 해안선을 복원해 오감을 자극하는 역동적인 공원으로 만들어졌다. 단조로운 해안선을 바람과 파도를 따라 자연스러운 해안선으로 복원했다. 편평한 대상지 지형을 다양한 높낮이로 변형시키고, 파도 모양 산책로 식으로 시시각각 변하는 바다의 변화무쌍을 표현했다.

또 해안가라는 지리적·환경적 특성을 살려 해수풀장과 갯벌체험장, 갯벌탐방로, 야외캠핑장을 조성했다. 시민들은 바다향기를 마시며 갯벌이 주는 자연 그대로를 만끽할 수 있다. 다양한 해양생물을 학습하고, 배곧의 8가지 경관을 감상하는 등 오감을 자극하는 재미로 꾸몄다. 8가지 경관은 갈대와 섬·갯벌·바람·나루·안개·해송·낙조를 말한다.

특히, 공원 내 해안초소는 ‘배움의 땅에서 눈을 뜨다’라는 주제로 스토리텔링했다. 바다를 응시하는 군부대 해안초소 39곳은 신도시의 대표적인 관광지로 볼만하다. 시범적으로 6개소를 리모델링해 베토벤-피아노, 이순신-판옥선, 제임스와트-증기기관차, 라이트형제-비행기, 세종대왕-한글, 헬렌켈러-장애체험 미로로 명명했다.

이밖에 공원 내 해송을 심어 ‘해송십리’길을 조성해 강한 바람을 막아주는 방풍림으로 조성됐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경찰 왔다간지 7분만에

서울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을 놓고 17일 네티즌들의 비난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사건 정황에 대한 목격…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종로 “건강산책 명소 걸어요”

20일 마로니에공원~낙산공원 걷기대회

구로 아홉 색깔 길놀이 퍼레이드

20일 구로중앙로 일대 청소년축제…억압·우정 등 탈 쓰고 행진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