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개념 융복합 의료기기 개발 10년간 2.8조 투자

복지부 ‘헬스케어 발전전략’ 최종 확정

서울, 지역을 품다

서울·로컬의 맛있는 만남 ‘상생상회’ 핫플레이스로

“인천이 남북사업 주도… 동북아 평화·경제 중심도시로

‘탈권위·소통 행보’ 박남춘 인천시장 인터뷰

국립초교 입학전형료 폐지

교육부, 내년부터 전국 15개교 대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내년부터 서울교대 부설 초등학교 등 전국 국립초등학교의 ‘입학전형료’가 사라질 전망이다.

6일 권익위에 따르면 국가가 운영하는 국립초등학교와 지방자치단체가 운영하는 공립초등학교는 수업료와 입학금이 무료다. 그러나 입학전형료는 공립초교가 무료인 반면 국립초교는 전국 17개교 중 15개교가 학교장의 결정에 따라 6000~2만원을 징수해 왔다. 국립초교는 전국 교대, 국립사범대 부설 초등학교들이다. 이 가운데 한국교원대 부설 월곡초와 공주교대 부속초 등 2곳만 입학전형료를 받지 않았다. 사립초교는 입학전형료, 수업료, 입학금을 모두 받는다.

초·중등교육법 시행령에는 중·고교 입학전형료 징수 규정만 있어 초교의 입학전형료 징수는 법적 근거가 없다. 이에 따라 권익위는 국립초교 입학전형료를 내년 신입생부터 폐지하도록 교육부에 권고했다. 교육부도 해당 학교와의 협의를 통해 입학전형료 폐지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안준호 권익개선정책국장은 “이번 권고를 통해 국립초교 입학전형료의 합리적 개선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국민 생활과 밀접하게 연관된 고충유발 요인을 면밀히 분석해 제도를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8-08-07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할머니인 김일성 부인 김성애 “사망 동

통일부 “구체적 확인시 공유하겠다”…1953년‘퍼스트레이디’첫 아들 체코 대사 김평일…김정일과 권력다툼서 밀려나북한 김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마을 가꾸며 삶을 바꾸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시흥동 마을사업 1년 성과 발표

꼼꼼한 영등포

안전 사각지대 고시원 특별 점검…화재감지기 설치 등 넉넉한 지원

훈훈한 동대문

IoT활용 안전·건강 솔루션 사업…독거노인 대상 겨울나기 서비스

마포, 2년 연속 민원행정 최우수 선정

민원인들에 수준 높은 서비스 제공 다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