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일 ‘서울아레나 뮤직페스티벌’ 본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도봉구는 오는 11일 ‘서울아레나 뮤직페스티벌’의 최종 본선 무대가 열린다고 8일 밝혔다.

‘서울아레나 뮤직페스티벌’은 창동에 2023년 완공을 목표로 진행되고 있는 2만석 규모의 대형 공연장 서울아레나와 ‘음악도시 도봉’의 이미지를 알리기 위해 마련된 전국 단위 음악경연대회다.

지난 6월 18일~7월 10일 접수된 동영상 콘테스트로 1차 예선을 거쳤고, 이 중 30개팀을 대상으로 지난 5일 플랫폼 창동61에서 2차 현장 심사가 있었다.

두 심사를 모두 통과한 13개팀은 11일 오후 7시 30분 다락원체육공원에서 최종 경합을 벌이게 된다.

대상은 상금 500만원, 최우수상은 상금 300만원, 우수상은 상금 200만원을 준다. 이날 축하무대는 인기 가수 에릭남과 인디밴드 로맨틱펀치가 꾸민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8-08-0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 바닥에 던지면서 격노한

경기 ‘닥터헬기’ 도입 지역으로 선정됐지만구체적인 도입 시기는 여전히 정해지지 않아“구조헬기 이착륙 문제삼는 곳 한국밖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이 넘실대고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