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성 외유에 수백만원 혈세… 조금도 변하지 않는 기초의

양주·동두천 등 경기북부 의원들 예산심의 앞두고 버젓이 해외연수

[관가 블로그]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현장 행정] ‘사람 중심’ 스마트시티 금천

주민참여 모델 제시 유성훈 구청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이 지난 7일 구청에서 열린 ‘스마트시티 조성 연구용역’ 착수 보고회에서 금천구 스마트시티 비전에 대해 말하고 있다.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기존 하드웨어와 인프라 구축 위주의 스마트시티 조성은 사람을 소외시킵니다. 과거 유시티(U-City)가 실패한 이유도 인프라와 하드웨어에만 집중, 사람에 대한 고려가 없었기 때문입니다. 금천엔 리빙랩(Living-LAB) 등 디지털사회혁신 기반 주민참여형 모델을 구축하려 합니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이 금천구 스마트시티 조성 방향을 제시했다. 지난 7일 오후 2시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열린 ‘스마트시티 조성 연구 용역’ 착수 보고회에서다. 기존 하드웨어 중심이 아니라 주민 참여·주도형 디지털사회혁신 모델로, 스마트시티 조성 패러다임을 확 바꾼 것이어서 주목된다. 디지털 사회혁신은 시민 참여를 토대로 디지털기술을 활용,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것을 의미한다.

이날 보고회엔 유 구청장을 비롯해 연구용역을 맡은 서울대 산학협력단 김경민 교수와 이재흥 연구원 등이 참석했다. 김덕태 서울교육청 과학교육 자문위원(과학기술 분야), 이성준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사회적경제 분야), 임효상 알마로꼬 대표(VR플랫폼 분야) 등 주민참여형 스마트시티 사업 시행을 위해 구성한 ‘스마트시티 거버넌스’ 관계자들도 동참했다. 이들은 금천구 현황과 문제점 분석, 구민들 욕구 조사 방안, 국내외 스마트시티 현황, 해외 스마트시티 주요 성공 사례 분석을 통한 선도 사업 모색, 대내외 네트워크 구축 계획, 단계별 실행계획 등을 논의했다. 유 구청장은 “구민들이 실제 요구하는 바가 무엇인지, 그리고 그걸 어떻게 해결해 나갈 것인지가 중요하다”며 “선택과 집중을 통해 주민들이 참여하는 모델을 만들어 스마트시티 선도 도시로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경민 교수는 “금천구는 지밸리(G-valley)로 대변되는 정보통신기술(ICT) 자원과 사회적경제, 마을공동체가 잘 뿌리내려 디지털사회혁신 도시를 선도하고 리빙랩 허브가 될 수 있는 조건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용역 결과는 오는 11월에 나온다. 구는 용역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금천구 디지털사회혁신 도시 마스터 플랜’을 발표하고, 지역의 강점과 생활 특성을 반영한 생활공간별 선도 사업을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구는 올해를 스마트도시 원년으로 선포, 지난 1월 ‘스마트도시팀’을 신설했다. 유 구청장은 “스마트시티 조성 계획 수립부터 실행까지 주민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지역 맞춤형 스마트시티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8-0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교수 아빠 둔 덕에 ‘올 A+’…국립대판 숙명여

아들, 전공바꿔 아빠 학교에 편입아빠 수업 재수강하며 ‘학점세탁’ 의혹아빠는 아들 입학 뒤 담당 과목 수 늘려아버지가 교수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이 넘실대고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