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가 블로그]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혼자 가도 좋지만 함께하면 더 좋은 영화 속을 걷는다

경북에서 만나는 특별한 보통날… 아! ‘리틀 포레스트’ 찍은 곳도 있네

방치된 광진 자전거 ‘서민의 발’ 되다

올해 120대 수거해 정비… 35대 공용화, 85대는 주민센터 등 통해 저소득층 전달

김수규 의원, ‘서울시 교육청 - 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 학교장 간담회’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김수규 의원(더불어민주당, 동대문4)은 지난 8월 8일에 진형중·고등학교에서 진행된 ‘서울시교육청 평생교육과-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 학교장 간담회’에 참석했다.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김수규 의원(더불어민주당, 동대문4)은 지난 8월 8일에 진형중·고등학교에서 진행된 ‘서울시교육청 평생교육과-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 학교장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 날 간담회는 김수규 서울시의원을 비롯하여 이재식 진형 중·고등학교 이사장, 홍형규 진형중·고등학교장, 이선재 양원초등학교장 및 일성여자중·고등학교장, 추세영 청암중·고등학교장과 김정애 사무관, 김희수 주무관 등 서울시교육청 평생교육과 관계자가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크게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의 적립금 확보 문제와 교육청의 평생교육시설 인건비 보조 확대에 대한 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 학교장의 건의사항이 논의되었다.

구체적으로 평생교육시설의 설립 주체에 따른 적립금 운용의 차별과 재정부족으로 인한 학교 운영의 어려움이 제기되었다.

특히 학교형태의 평생교육시설 중 설립주체가 개인인 경우 건축적립금 운용을 할 수 없도록 하는 현행 제도는 부당하며, 천재지변이나 손괴 등으로 인한 갑작스러운 비용 발생을 온전히 설립자 개인의 책임으로 규정하는 것은 현실적이지 못하다는 지적이다.



또한 재정부족액이 발생하지 않거나 불용액 비율이 45% 이상인 시설의 인건비 지원이 이뤄지지 않고 있는 부분에 대해서도 현재 인건비 동결, 감축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교 형태 평생교육시설 종사자의 현실을 고민할 필요가 있다는 점도 강조되었다.

여기에 더해 인문계나 특성화고 등 학교 유형 별로 학생의 자부담 수준에 차등이 있는 문제점도 언급되었다. 배움의 꿈을 놓친 사람들에게 기회를 제공하는 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의 특수성을 고려했을 때, 계열별 수업료 부담의 차이는 문제가 있다는 주장이다.

이에 대해 김수규 의원은 “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은 제도권 밖 청소년과 배움의 기회를 놓친 만학도 등에게 꿈과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는 역할을 수행한다”고 언급하며 “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에 대한 학생 부담의 완화, 재정지원 방식이나 규모 등에 관한 논의가 좀 더 공론화될 필요성이 있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경찰 왔다간지 7분만에

서울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을 놓고 17일 네티즌들의 비난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사건 정황에 대한 목격…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종로 “건강산책 명소 걸어요”

20일 마로니에공원~낙산공원 걷기대회

구로 아홉 색깔 길놀이 퍼레이드

20일 구로중앙로 일대 청소년축제…억압·우정 등 탈 쓰고 행진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