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소비세 인상’ 지역 갈등 부추긴다

전문가들도 비판 …“이분법 버려야”

돼지농장에… 첫삽도 못 뜬 군위 종합운동장

부지 내 D농장 15억 보상 받고도 버텨

지자체 금고은행 선정 출혈경쟁 막는다

행안부, 금고지정 평가배점 기준 개선

박기열 부의장, 서울삼일초등학교 앞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삼일초등학교 앞(동작구 사당로 27길, 사당로 23나길) 교육가족의 숙원사업이었던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가 예정보다 앞당겨져 2018년 8월 6일 전격적으로 설치 완료되었다.

서울삼일초등학교 앞(동작구 사당로 27길, 사당로 23나길) 교육가족의 숙원사업이었던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가 예정보다 앞당겨진 지난 8월 6일 전격적으로 설치 완료되었다.

서울삼일초등학교 어린이들은 등하교를 위해 횡단보도를 2번씩 건너야 하는 불편함과 교통사고의 위험성에 노출되어 있었다. 그런데 대각선 횡단보도가 설치됨으로써 어느 방향에서든 한 번에 건널 수 있게 되었다.

서울삼일초등학교 학구는 아파트단지와 주택가가 밀집되어 있고, 도로변과 경사 길에 위치하고 있어 어린이들의 안전과 관련하여 학부모님들이 불안해하였으며, 개선을 요구하는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에 박기열 부의장은 서울시와 서울지방경찰청, 동작구청에 횡단보도개선을 꾸준히 요청했었다.

2018년 7월 4일 서울지방경찰청에서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안이 제6차 교통안전심의를 통과하였으며, 서울시는 2018년 7월 14일 실시설계용역을 트래픽스에 요청하였고 2019년 3월에 대각선 횡단보도를 설치하겠다는 서울시 교통운영과의 계획이었으나 어린이들의 안전이 시급하다는 박기열부의장의 적극적인 설득으로 조기에 추진하게 되었으며, 주변 아파트공사가 마무리되고 주변도로가 정리되면서 포장공사까지 마무리된 후 2018년 8월 6일 대각선 횡단보도를 전격적으로 설치 완료하게 되었다.



이로써 서울삼일초등학교 어린이들은 한층 더 편리하고 안전하게 등하교할 수 있게 되었으며, 학부모님들은 자녀들을 조금 더 편안한 마음으로 안심하고 학교에 보낼 수 있게 되었다.

박기열 부의장은 “그동안 수고해 주신 서울시 교통운영과와 남부도로사업소, 서울지방경찰청, 동작구청, 동작경찰서 관계 공무원분들께 감사드린다. 이제 길은 차량 중심의 도로가 아닌 사람 중심의 도로가 되어야 한다”며 “모든 일에서 어린이들의 안전과 생명을 최우선으로 생각해야 하며, 이를 반드시 실천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승리 변호사 “잘 ○○는 애들, 실제는 ‘잘 노

그룹 빅뱅 출신 가수 승리(29·본명 이승현) 변호사가 언론 인터뷰에서 성매매 알선 및 마약 사용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승리의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도시 뉴딜·평택호 관광단지 속도

정장선 경기 평택시장

강동구, 재활용 ‘환경 지킴이’

자치구 첫 아이스팩 환경 캠페인

역세권에 첫 ‘시각장애인 쉼터’

강서구에 가양5단지 상가동 제공

‘골목’구청장 “목요일에 만나요”

금천구, 매월 첫째·셋째주 진행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