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가 블로그] 때아닌 ‘대국민 오디션’ 열풍 휩싸인 행안

이달만 ‘국민투표형 정책’ 4건…“참여국민 모집 어려움” 볼멘 소리도

의성 컬링장, 의성군민도 이용 못했다

김경두 전 연맹 회장대행 사유화…팀킴 “金 허락 없이 훈련도 못해”

“글로벌 자유무역 중심지로 육성…전북 재도약 기반 구축

[새만금 신재생에너지 메카로] 송하진 전북지사가 말하는 ‘새만금 재생에너지 사업’의 비전

군포시, 개방형 공중화장실 87개소 불법카메라 일제 점검

이상 없는 화장실, ‘여성안심화장실’ 스키터 부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카메라 꼼짝 마!”

최근 공중화장실 내 불법촬영 범죄가 끊이질 않자 경기 군포시가 공중화장실 점검에 나선다. 시는 개방형 공중화장실 87개소에 대해 민·관합동 점검을 이달말까지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정밀한 탐지를 위해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기 5대를 구입했다. 합동점검에는 군포경찰서, 군포여성민우회, 해당 부서와 시설 관리자가 참여했다. 지난 10일 시청사의 여자화장실 12개소에 대한 점검을 실시했다. 앞서 지난 8월말까지 이용객이 많은 관공서, 지하철역. 공원, 체육시설 등 27개소를 우선 점검했다.

점검 후 이상이 없는 화장실에는 ‘여성안심화장실’ 스티터를 부착하고 있다. 현장점검을 통해 불법촬영 적발 시에는 경찰에 즉시 인계해 신속한 수사가 진행되도록 할 방침이다. 점검 결과 현재까지 불법촬영 카메라가 설치된 화장실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추석 명절에 대비해 이달 중 시장, 상가 등 40개소에 대해 추가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한대희 시장은 “시민들의 인권을 침해하고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촬영 범죄에 대해 지속적으로 철저한 대응하겠다”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남성들이 여성 2명 폭행”…‘이수역 폭행사건

서울 동작구 이수역 인근 맥주집에서 남성들이 여성 2명을 폭행한 사건이 논란이 되고 있다. ‘이수역 폭행사건’이라는 제목의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시 행사 접고 아낀 돈, 어르신께 드립니다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노인 공로수당 지급

무너진 옹벽 복구한 양천…주민과 함께 신속한 안전

민·관 협력으로 공사 완료…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도 현장 점검

빗물 저류조 설치한 관악…7년 연속 막아낸 풍수해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안전으뜸도시 명성 이어가겠다”

“구의회 1층에 문화복합공간… 열린 의회로”

김종곤 서울 성동구의회 의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