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개국 바이어 동해서 무역·투자 한마당

강원도, GTI 국제무역·투자 박람회 개최, 역대 최대 규모… 전시, 공연 이벤트 풍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8 GTI 국제무역·투자 박람회가 13일부터 16일까지 강원 동해시 웰빙레포츠타운에서 열린다.

12일 강원도에 따르면 올해로 여섯 번째 열리는 GTI 박람회는 러시아, 중국, 일본, 몽골, 인도, 부탄 등 50여개국에서 850여개 기업체가 참여해 상품 상담과 협약을 맺는다. 박람회에는 1000여명의 바이어와 1만여명의 구매단이 참가하는 등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질 전망이다.

박람회는 전시관과 상설 문화공연, 먹거리존 등으로 운영되며 기업의 우수 제품이 전시 판매된다. 참가 기업과 해외 바이어들이 무역 투자 상담을 펼치고 기업의 수출시장 개척을 비롯해 제품 판로 확보가 이뤄진다. 전시관에는 850여개 참가 기업의 우수 상품이 전시되고, 현지에서 즉석 할인 이벤트도 열린다.

체험존에서는 쿠키와 한과 만들기, 페이스 페인팅 아트체험, 자가 건강 진단 체험 등 다채로운 체험 부스도 운영된다. 문화 공연도 이어져 박람회 전시관 앞에서는 행사 기간 낮 12시부터 밤 10시까지 다양한 문화 예술 공연이 펼쳐진다. 먹거리존에서는 향토음식과 길거리 음식을 맛볼 수 있다. 점심을 먹으며 공연을 즐기는 도시락 콘서트를 비롯해 토크 콘서트, 오&맥 페스티벌 등 풍성한 이벤트도 준비돼 제품을 보면서 문화도 즐길 수 있다.

지난해 GTI 박람회에서는 모두 975건의 상담(6만 7940달러)을 펼쳐 391건(1만 4655달러)의 계약을 추진했다. 최병식 강원도 GTI박람회추진팀 주무관은 “GTI 박람회는 참가 기업의 판로 개척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축제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해 조한종 기자 bell21@seoul.co.kr
2018-09-13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