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⑩ 작은 단지도 아파트 관리

404호인데요, 혹시 관리비 내역 아시나요…저도 몰라요 소규모는 공개 의무 없대요

위치추적 신발·드론 배달… 생활밀착형 ‘스마트 마곡’

SH공사 마곡지구에 우리나라 선도할 ‘스마트시티’ 조성

[현장 행정] 즉석 질문에도 해법 ‘술술’… 중랑표 마을 행복은 ‘소통’

류경기 중랑구청장 ‘동행’ 간담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리 지역에서 교육이 좀 힘드시더라도 이사 가지 마시고 여러분이 함께 힘을 모아 주십시오. 구가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지원하겠습니다!”

류경기 서울 중랑구청장이 지난 10일 신내동주민센터에서 열린 동행 간담회에서 주민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류경기 서울 중랑구청장은 지난 10일 신내동주민센터에서 열린 주민 간담회 중 교육 환경 민원이 제기되자 이같이 답했다. 오는 19일까지 16개 모든 동에서 ‘마을 행복’이라는 의미를 담은 ‘동행’(洞幸)을 표어로 내걸고 민원을 경청하는 주민 정책간담회를 개최하며 적극적인 소통 행보에 나서고 있다.

류 구청장은 ‘학원이 별로 없는 지역 환경 때문에 마을을 떠나는 일이 없도록 학원을 대거 유치해 달라’는 한 주부의 요구에 대해 “당장 1~2년 안에 좋은 대학에 몇명을 더 보냈느냐에 승부를 걸기보다 어려서부터 책을 읽을 수 있도록 마을과 학교에 시설과 분위기를 만들어 주면 10년 이후 성과가 나타날 것”이라며 대증 치료보다는 본질적인 문제 해결을 위해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류 구청장은 “교육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교육 지원 경비를 두 배로 높이고 방정환교육센터를 건립해 학교에서 해 주지 못하는 부분을 지원하겠다”면서 “이에 더해 마을 도서관 건립, 도서 보강 등 가능한 모든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인 만큼 무엇이든 구청장에게 요청해 달라”고 했다.

“노인정에 공기청정기만 구입해 주지 마시고 청년 지원 정책도 고민해 달라”는 한 청년의 말에 대해 류 구청장은 “최근 구의회에서 청년지원조례가 통과되는 등 청년을 지원하기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만들었다”면서 “앞으로 머리를 맞대고 프로그램과 내용을 채워 나가자”고 제안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200여명의 주민이 참석했다. 사전 시나리오 없는 비판적인 즉석 질문에도 류 구청장이 척척 응수하는 모습을 보여 주면서 지역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와 문제를 해결하려는 성의가 확실하다는 평가가 나왔다.

“봉화산에 죽어가는 잣나무에 수액을 놓아 살려 주겠다”, “통일 대비 주민 교육을 하겠다”, “주말 종교활동 관련 주정차에 대해서는 융통성을 발휘할 필요가 있다. 대신 평상시에 단속을 강화하겠다”, “폐가구가 빨리 처리될 수 있도록 수거 업체를 늘리겠다” 등 주민의 질의에 구체적이고 명확한 메시지로 답해 호응을 얻었다.

류 구청장은 “새로운 중랑, 그 변화의 시작은 주민 여러분과의 소통에 있다”면서 “현장으로 찾아가 중랑구가 해결해야 할 과제를 찾아내고 주민과의 소통을 통해 그 답을 찾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8-09-13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백두산 트래킹’ 깜짝 제안 이유 있었

이른 아침 항공·버스 등으로 장군봉 올라 날씨 따라 내려가는 길 천지도 들를 듯 백두산 인근 삼지연공항서 곧장 귀국 金 최고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서대문, 젊은층 ‘지옥고’ 공유주택으로 풀다

포스코와 손잡고 ‘청년누리’ 공급…한 달 임대료, 주변 시세의 절반 수준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