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선택제 공무원’ 주 35시간 탄력근무 가능

인사처·행안부 임용령 개선 입법예고

‘韓·아세안 회의’ 유치…인천·제주·부산 3파전

의장국 印尼 김정은 초청 제안 주목

[관가 블로그] 기조실장에 7·9급 출신 임용

5급 공채 중심의 순혈주의 탈피 계기

노점상에 번지수 달아준 동작

이수역 주변 24곳에 건물 번호판 설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점을 하니 밤 늦게까지 거리에서 살잖아요. 이젠 삶의 일터인 가게에서 필요한 물건과 우편물을 다 받아볼 수 있으니 기쁘죠.”

서울 동작구가 이수역 주변 노점상 24곳에 건물 번호를 부여하고 번호판을 설치했다.
동작구 제공

서울 동작구가 주소가 없어 불편을 겪던 노점상 상인들의 걱정을 덜어줬다. 이수역 주변 노점상 24곳에 건물 번호를 새로 부여하고 번호판을 설치한 것. 그간 이곳 노점상들은 따로 주소가 없어 우편물이나 택배를 받을 때 어려움을 겪었다. 하지만 구에서 전문가 자문 회의를 통해 거리 특색에 맞는 자율형 건물 번호판을 새롭게 꾸며 각 점포에 설치해 주면서 생활의 편의가 한층 높아졌다.

이영수 동작구청 부동산정보과장은 13일 “구민들이 일상생활 속에서 겪는 주소 사용에 관한 불편한 점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편리한 주소 사용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8-09-14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동성 성추행 의혹…패션 디자이너 김영세는 누구

패션디자이너 김영세가 동성 성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23일 채널A에 따르면 30대 남성 A씨는 지난해 9월 김영세 디자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의 입장에서 삶의 질 혁신”

오승록 노원구청장 신년 인터뷰

“미세먼지 비상저감 전국 확대”

조명래 환경부 장관 기자간담회

‘서초 원탁 테이블’의 힘

소통으로 현안 푸는 조은희 구청장

유성훈 금천구청장 ‘촘촘한 소통’

1인 가구·한부모가정 등 ‘설날 안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