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피해 주민등록 열람제한 급증

폭력행위자 주민등록 교부 제한요청 4년 만에 3배

“4년간 일자리 10만개… 떠난 사람 돌아오게”

‘지방 소멸 타파’ 두 팔 걷은 이철우 경북도지사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의정 포커스] “회의 과정 첫 생방송 공개… 투명·공정한 의회로”

고양석 광진구의회 의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의사 진행 과정 공개를 통해 의회가 투명하고 공정한 평가를 받도록 하겠습니다.”

고양석 광진구의회 의장

고양석(더불어민주당) 제8대 서울 광진구의회 의장은 지난달 28일 서울신문과의 인터뷰에서 “광진구의회는 의회 홈페이지를 통해 구민 누구나 회의를 생방송으로 시청할 수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광진구의회는 고 의장 취임 후 이번 제218회 임시회부터 회의를 생방송으로 공개하고 있다. 고 의장은 “열정적으로 일하는 의회의 모습을 구민들께 보여 드림으로써 신뢰를 받고 싶다”고 말했다.

고 의장은 2014년과 이번 민선 7기 지방선거에 당선된 재선 의원이다. 재선 의원이지만 1988년 평화민주당 때부터 정치를 시작하며 다선 의원에 못지않은 경륜을 쌓아 왔다. 고 의장은 당과 관계없이 의원들과도 호형호제하며 격의 없이 소통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고 의장은 전반기 의정 방침으로 ‘구민과 함께하는 생활 의회’, ‘현장에서 답을 찾는 열정 의회’, ‘화합하고 조화로운 상생 의회’ 등 3가지를 정했다. 고 의장은 “의장 권위를 내려놓고 의원들과 함께 편안한 마음으로 구민들을 만날 수 있는 의정을 하고 싶다”고 설명했다.

8대 광진구의회의 특징은 14명 의원 중 9명이 초선이라는 점이다. 여성 의원도 8명에 이른다. 고 의장은 “의회 전반기에는 교육 세미나 등을 개최해 의원들의 역량을 강화하는 데 중점을 둘 것”이라면서 “초선 의원이 많다 보니 밖에서는 염려하는 분들도 있지만 전문성이 뛰어난 분들이 많이 들어왔기 때문에 걱정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고 의장은 또 여성의원이 의회에 많이 입성한 것과 관련, “저출산과 육아 문제 등에 대해 여성의원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 관련 조례도 만들 생각”이라고 밝혔다. ‘여대 야소로 집행부에 대한 의회의 견제·감시 기능이 위축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에 대해 그는 “의회는 주민 의견을 구청에 제대로 전달하는 교량 역할을 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잘못된 정책 방향에 대해서는 날카롭고 매서운 비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고 의장 개인으로서는 8대 구의회 동안 보훈 대상자들에 대한 예우와 처우를 개선하겠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고 의장은 “6·25 전쟁에 참전해 젊음을 희생한 애국자들에 대한 처우가 아직 열악하다. 재정적 지원뿐만 아니라 정신적 위안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자치단체가 그분들을 위해 무엇을 해줄 수 있나 고민하겠다. 관련 조례도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8-09-17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1조8천억대 미국 복권, 한국서 당첨되면 당첨금

미국의 숫자 맞추기 복권 메가밀리언 추첨에서 또다시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로써 당첨금이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인 16억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사람중심 디자인 혁신

조은희 구청장 “디테일이 패러다임 바꿔”

“소통하는 체어맨 될 것”

김창규 동대문구의회 의장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과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