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리왕산 전면 복원”vs“곤돌라 등 존치”

산림청 -정선군 ‘가리왕산 복원’ 충돌

“주 52시간 계도기간 연장 여부 연내 발표”

임서정 고용노동부 차관 밝혀

고위공무원단 승진 심사때 女후보자 의무화

인사처 ‘균형인사지침’ 개정안 시행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례 의결… 내년 신입생 3800여명 지원
3월 학교·구 홈페이지에서 신청 받아

강동구 고교생의 무상 교복

강동구 고교생들이 서울시에서 처음으로 무상 교복을 입게 됐다. 강동구가 서울 자치구 가운데 최초로 교복 지원 조례를 제정하면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강동구는 지난달 입법 예고를 거친 ‘교복 지원 조례’가 지난 19일 구의회에서 의결됐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내년부터 지역 내 고교 신입생 3800여명이 교복 구입비를 받게 됐다. 지원액은 1인당 30만원 이내(2019년도 서울시교육청 교복 상한액 기준)로, 내년 3월 해당 고교와 구 홈페이지에서 신청을 받는다. 구는 중학생에 대해서도 지원을 단계적으로 넓혀 나갈 계획이다.

‘중·고교 무상 교복 지원’은 이정훈 강동구청장이 심혈을 기울여 온 민선 7기 공약 사항 가운데 하나다. 교복 가격에 대한 학부모들의 부담을 덜어 줘 보편적 교육 복지를 실현하려는 이 구청장의 세심한 노력이 결실을 본 셈이다.

이 구청장은 “실질적인 교육 복지에 대한 지방자치단체의 역할과 책임이 날로 커지고 있다”며 “이번 무상 교복 지원처럼 주민들의 삶에 고루 스며드는 생활 밀착형 사업들을 발굴하고 추진해 ‘교육 행복 도시 강동’을 일궈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8-09-21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정희 스위스 비밀계좌, 50년 만에 베일 벗을까

안민석·국민재산되찾기운동본부, 정보공개청구1978년 미 하원 ‘프레이저 보고서’에 계좌 단서이후락, 박종규 등 정권 실세 통…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행정 따뜻한 복지·교육”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의 ‘구정 운영 5대 핵심전략과제’

도봉구 낡은 방공호의 변신

군부대 활용 체험·놀이 공간 조성

소원을 말해봐~ 마로니에 트리

종로, 레터링라이트박스·포토존 설치

관악산 안전사고 막아라

연주대능선·삼성산 446봉 난간 등 설치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