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보험료와 다르고 상세 보장은 빼놓고…

위기의 ‘보험다모아’ 서비스

처리시설비 50% 지원…폐비닐 대란 막는다

지자체·민간 재활용시설 적극 개선 기대

사업 좌초될까…경남 공무원들 ‘좌불안석’

민선시대 4번째 권한대행체제

놀이와 체험 한방에… 강서 ‘허준 축제’

12일 가양동 허준근린공원서 개최…동의보감 간행 제례·체험 행사 풍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열린 허준축제에서 한방비누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는 주민들의 모습.
강서구 제공

동의보감의 가치를 재조명하는 한방축제인 ‘허준축제’가 오는 12~14일 서울 강서구 가양동 허준근린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9일 강서구에 따르면 허준과 동의보감을 바탕으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건강문화 축제는 올해 19회째를 맞았다. 이번엔 예년과 달리 허준이 완성된 동의보감을 광해군에게 진상하고, 광해군의 명에 의해 동의보감을 간행하는 내용이 담긴 궁중제례도 재현한다.

우선 허준박물관에서는 ‘허준과 동의보감’을 주제로 한 체험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행사기간 동안 허준박물관은 무료 개방된다. 허준 선생의 일대기, 가치관, 지향점을 알 수 있도록 동의보감 구성과 집필 과정 등이 담긴 전시를 볼 수 있다. 또 동의보감, 한방비누, 약첩 만들기 등 평소 접하기 어려웠던 체험도 할 수 있다.

허준근린공원 일대에 설치되는 강서미라클메디특구관에서는 약침, 안면미소침, 한방차 시음, 한방 자운고 만들기 등 한의학을 체험할 수 있다. 일반 병원들이 준비한 부스에서도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병원 부스에서는 혈압, 혈당 체크와 질환 상담, 진료지원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어린이 전통놀이마당, 한방음식마당, 푸드트럭존 등 가족이나 연인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즐길 거리도 마련된다. 강서구는 축제장 곳곳을 다니며 스탬프 투어 카드를 완성한 가족(선착순 500명)에게는 무료로 가족사진을 촬영해 주는 이벤트도 준비했다.

축제 첫날인 12일에는 풍물놀이패의 길놀이, 13일에는 홍진영, 박미경, 윙크 등이 펼치는 ‘허준콘서트’가 축제의 흥을 돋울 예정이다. 마지막 날인 14일에는 구민들이 무대의 주인공이 되는 ‘허준가요제’가 열린다. 또 행사기간 동안 강서구 자치회관 동아리를 비롯해 지역예술단체 등 주민들이 직접 준비한 다양한 공연을 축제장 곳곳에서 즐길 수 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명의 허준 선생과 동의보감의 숨결이 깃든 허준축제에 많은 분들이 참여해 샘솟는 활력을 느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8-10-1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경찰 명운 걸린 ‘버닝썬’ 수사 첫발 ‘삐걱’

법원 “범죄 다툼 여지…구속 필요성 인정 어려워”경찰 “기각 사유 분석…구속 영장 재신청 검토”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지역산업 ‘러닝 팩토리’ 확대”

이석행 한국폴리텍대학 이사장

청년상인 키우는 서대문 골목식당

청년키움식당 찾은 문석진 구청장

‘시세종합징수 평가’ 3년 연속 1위

동작구, 장려금 1억 4200만원

“독립운동가 희생 기억할 것”

강남구 3·1절 100주년 기념행사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