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직연금 1%대 수익률 눈감고 중도인출만 규제하겠다는 정

“절반이 바람직하다” 응답도 21%…이유로는 “차별철폐 위해” 34.4%

서울, 지역을 품다

서울·로컬의 맛있는 만남 ‘상생상회’ 핫플레이스로

워런 버핏, 대구에 6000만 달러 ‘통 큰 투자’

대구텍 모기업 IMC그룹과 협약…항공기 부품 절삭공구공장 추진

낮보다 아름다운 노원 당현천의 밤

12~14일 달빛야행 ‘빛나는 거리로’…라이트 미디어아트·별현수막 조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노원구가 12일부터 14일까지 당현천에서 아름다운 야경을 활용한 야행(夜行)을 연다고 10일 밝혔다.

‘달빛품은 힐링도시 노원! 2018 당현천 달빛야행’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12일 오후 6시 당현 3교 부근에서 열리는 ‘개막 점등식’을 시작으로 당현 3교~한국성서대 앞까지 약 500m 구간에서 매일 저녁 6시부터 밤 10시까지 진행된다. 빛을 이용한 라이트 미디어아트 조형물을 전시하고 경관조명으로 아름답고 화려한 당현천 산책로를 조성하는 게 이번 야행에서 가장 관심을 끄는 대목이다.

당현천 하늘에는 별현수막으로 은은한 느낌을 조성하고 천사날개, 스페이드/하트, 용궁터널 등 가족과 연인을 위한 빛 포토존을 운영한다. 또 당현천 교각 아래에는 형형색색의 동심원 배너를 전시하여 행사구간 전반에 시각적인 즐거움을 가득 채웠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삭막한 도시생활에 지친 주민들이 야경이 아름다운 당현천 산책로를 거닐며 잠시나마 소소한 여유를 갖는 시간이 될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8-10-11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내와 모텔 간 친구…성폭행인가 불륜인가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8일 방송을 통해 세상을 떠난 부부와 법적 공방을 하고 있는 남성의 이야기를 다뤘다.지난 3월 전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꺼진 불도 다시 본다… ‘안전도시’ 마포

7년 연속 지역안전진단 1등급 비결은

성동 ‘뚝섬항일운동’ 아시나요

‘3·1운동 100주년 행사 준비위’ 발족…지역 항일운동 알리고 사진전 등 추진

“삼척, 신재생에너지 자립 특별시로 도약”

김양호 강원 삼척시장의 포부

학부모·교사·학생 通通通…성동 창의교육 쑥쑥쑥

창의한마당 소회 나눈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