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피해 주민등록 열람제한 급증

폭력행위자 주민등록 교부 제한요청 4년 만에 3배

“4년간 일자리 10만개… 떠난 사람 돌아오게”

‘지방 소멸 타파’ 두 팔 걷은 이철우 경북도지사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낮보다 아름다운 노원 당현천의 밤

12~14일 달빛야행 ‘빛나는 거리로’…라이트 미디어아트·별현수막 조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노원구가 12일부터 14일까지 당현천에서 아름다운 야경을 활용한 야행(夜行)을 연다고 10일 밝혔다.

‘달빛품은 힐링도시 노원! 2018 당현천 달빛야행’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12일 오후 6시 당현 3교 부근에서 열리는 ‘개막 점등식’을 시작으로 당현 3교~한국성서대 앞까지 약 500m 구간에서 매일 저녁 6시부터 밤 10시까지 진행된다. 빛을 이용한 라이트 미디어아트 조형물을 전시하고 경관조명으로 아름답고 화려한 당현천 산책로를 조성하는 게 이번 야행에서 가장 관심을 끄는 대목이다.

당현천 하늘에는 별현수막으로 은은한 느낌을 조성하고 천사날개, 스페이드/하트, 용궁터널 등 가족과 연인을 위한 빛 포토존을 운영한다. 또 당현천 교각 아래에는 형형색색의 동심원 배너를 전시하여 행사구간 전반에 시각적인 즐거움을 가득 채웠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삭막한 도시생활에 지친 주민들이 야경이 아름다운 당현천 산책로를 거닐며 잠시나마 소소한 여유를 갖는 시간이 될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8-10-11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1조8천억대 미국 복권, 한국서 당첨되면 당첨금

미국의 숫자 맞추기 복권 메가밀리언 추첨에서 또다시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로써 당첨금이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인 16억 …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