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 아닌 노동자인데… 때리면서 일 시키는 사장님 나빠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21> 불법체류자 양산 고용허가제

[관가 블로그] 한날한시에 사용자단체 찾은 장·차관

고용부, 최저임금·고용난 타개 부심…태안·ILO 등 노동이슈도 불거져

낮보다 아름다운 노원 당현천의 밤

12~14일 달빛야행 ‘빛나는 거리로’…라이트 미디어아트·별현수막 조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노원구가 12일부터 14일까지 당현천에서 아름다운 야경을 활용한 야행(夜行)을 연다고 10일 밝혔다.

‘달빛품은 힐링도시 노원! 2018 당현천 달빛야행’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12일 오후 6시 당현 3교 부근에서 열리는 ‘개막 점등식’을 시작으로 당현 3교~한국성서대 앞까지 약 500m 구간에서 매일 저녁 6시부터 밤 10시까지 진행된다. 빛을 이용한 라이트 미디어아트 조형물을 전시하고 경관조명으로 아름답고 화려한 당현천 산책로를 조성하는 게 이번 야행에서 가장 관심을 끄는 대목이다.

당현천 하늘에는 별현수막으로 은은한 느낌을 조성하고 천사날개, 스페이드/하트, 용궁터널 등 가족과 연인을 위한 빛 포토존을 운영한다. 또 당현천 교각 아래에는 형형색색의 동심원 배너를 전시하여 행사구간 전반에 시각적인 즐거움을 가득 채웠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삭막한 도시생활에 지친 주민들이 야경이 아름다운 당현천 산책로를 거닐며 잠시나마 소소한 여유를 갖는 시간이 될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8-10-11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가스 누출에 산산조각 난 고교생 ‘추억여행’

하루아침에 참변 부모 “가슴이 찢어집니다”아들 비보에 억장 무너진 부모들힘들었던 입시생활을 끝내면서 밤새워 웃고 떠들었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도올이 그리고 종로구청장이 펼친 ‘국학 보물서

김영종 구청장, 17번째 공공도서관 개관

동대문, 출산지원금 얼마나 빵빵해지게요~

첫째아이도 10만원… 둘째~넷째 2배로

인정받은 ‘에코 양천’

환경硏 평가 종합대상 등 3개 부문 수상

관악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자매우호도시 우수협

중국 네이멍구자치구 후허하오터시와 활발한 교류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