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최저임금 논의 시작부터 ‘삐걱’

고용 장관 심의 요청 법정 시한 이달 말

1463㎞… 남해 둘레길 ‘남파랑길’ 열린다

부산 오륙도~전남 해남 땅끝마을 연결…내년 하반기 개통

산책 두렵다…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 공습

25년 흘러 인공폭포·인공암 부식·균열

[가을은 축제의 계절] 구로서 책 읽고 시 한 수 써볼까

19~20일, 구청·고척근린공원서 책 축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화공연·가족연극·명사특강 등 풍성

지난해 ‘구로 책 축제´ 과거시 경연대회에 참가한 어린이들 모습.
구로구 제공

책으로 소통하고 즐기는 축제가 오는 19일과 20일 서울 구로구청, 고척근린공원 등에서 열린다. 구로구는 독서의 계절을 맞아 어린이부터 어르신까지 참여하는 ‘구로 책 축제’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축제 첫날인 19일 오전 10시 구청 강당에서는 독서 동아리 ‘톡톡’행사가 손님을 맞는다. 구로에서 활동하는 독서 동아리 회원 100명이 참여해 동화책 ‘절대딱지’ 낭독 공연, 우수동아리 사례발표, 동아리별 토론 등 독서 동아리끼리 소통의 시간을 갖는다. 이어 오후 4시에는 서울시50플러스 남부캠퍼스에서 ‘달밤의 북 나들이’가 마련된다. 명사와 함께하는 독서 특강, 독서 경험 스토리텔링 대회 ‘나바시’(나를 바꾸는 시간), 달밤의 독서, 달밤의 음악회 등으로 구성된다. 서울시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축제 둘째날 고척근린공원에서는 축제의 하이라이트인 과거시(詩) 경연대회가 펼쳐진다. 전국의 어린이, 청소년, 성인 등 100명을 대상으로 조선시대 과거시험을 재현한 시 짓기 대회다. 참가자들은 옛 선비들처럼 유건(儒巾)과 하늘색 도포를 착용하고, 한지와 붓을 이용해 작문 실력을 겨룬다. 시제는 당일 현장에서 발표된다. 대회 참가를 원하면 ‘지혜의 등대’ 홈페이지(lib.guro.go.kr)에서 접수하면 된다.

오후 1시에는 가족 연극 ‘춤추는 양반전’을 볼 수 있으며, 3시엔 어린이와 부모가 함께하는 도서퀴즈 대회인 ‘가족 독서 골든벨’이 진행된다. 축제가 진행되는 고척근린공원에서는 도서관과 독서 동아리들의 여러 체험부스와 동화구연, 커리커처 등 다양한 볼거리를 즐길 수 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8-10-11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일본, 초등교과까지 ‘독도는 일본 땅’…왜곡

내년부터 일본 초등교과서 75% ‘독도가 일본땅’…“한국이 불법점거” 교육정부 “독도 역사 왜곡 일본 교과서 강력규탄”…日…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판 ‘착한 SKY캐슬 코디’ 떴다

진학상담센터 찾은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성북, 청소년 놀터 ‘울:섬&쉼표’ 4호 개관

청소년 놀터 개관식에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참석

힐링길 따라 ‘안전 점검 한 바퀴’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둘레길 점검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