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최저임금 논의 시작부터 ‘삐걱’

고용 장관 심의 요청 법정 시한 이달 말

1463㎞… 남해 둘레길 ‘남파랑길’ 열린다

부산 오륙도~전남 해남 땅끝마을 연결…내년 하반기 개통

산책 두렵다…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 공습

25년 흘러 인공폭포·인공암 부식·균열

경의선 중심 마포, 남북기금 1억 추가 편성

2014년부터 3억 5000만 적립…TF 편성 교류협력사업 발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마포구는 지자체 차원에서 할 수 있는 남북교류협력 사업에 대비하기 위해 남북교류협력기금 1억원을 추경예산으로 증액 편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마포가 서울과 신의주를 잇는 경의선의 핵심 지역으로 서쪽으로는 공항선, 동쪽으로는 경의중앙선이 연결돼 있고 파주 등 북쪽으로의 도로 접근성도 좋다는 점을 내세운다. 이에 정부의 평화통일 정책 기조에 보조를 맞추며 남북교류협력 태스크포스(TF)를 편성해 지방자치단체 차원에서 할 수 있는 남북교류협력 사업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앞서 마포구는 2013년 남북 간 화해와 협력, 경제교류 등에 대응하기 위해 필요한 사항을 담아 남북교류협력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바 있다. 이어 남북교류협력 사업 추진을 위한 위원회가 설치됐고, 2014년부터는 재정적인 지원 사업 등에 대비해 남북교류협력기금을 적립해 왔다. 이번 예산안을 포함해 현재까지 3억 5000만원의 기금을 적립한 바 있다.

유 구청장은 “향후 대북 제재가 해제되면 지방정부 차원에서 할 수 있는 일자리 창출, 개성공단 물품 판매, 전시관 개설 등의 사업을 할 계획”이라면서 “마포가 남북 화해와 동북아 평화의 중심에 서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8-10-12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세대 교수 “5·18은 북한 소행”…논란 확산

교육대학원 수업 때 관련 발언…학생이 익명 고발학교 측 “한 사안의 여러 의견 들어봐야한다는 취지”교수 “부적절성 인정…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판 ‘착한 SKY캐슬 코디’ 떴다

진학상담센터 찾은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성북, 청소년 놀터 ‘울:섬&쉼표’ 4호 개관

청소년 놀터 개관식에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참석

힐링길 따라 ‘안전 점검 한 바퀴’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둘레길 점검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