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피해 주민등록 열람제한 급증

폭력행위자 주민등록 교부 제한요청 4년 만에 3배

“4년간 일자리 10만개… 떠난 사람 돌아오게”

‘지방 소멸 타파’ 두 팔 걷은 이철우 경북도지사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농진청 ‘새싹보리의 산업화’ 등11건 국가연구 우수 성과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농촌진흥청의 연구 결과 11건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2018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에 선정됐다.

12일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생명·해양분야 10건, 순수기초·인프라분야 1건 등 11건이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연구원들이 새싹보리에서 기능성 물질을 추출해 분석하는 실험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서울신문DB

특히, 국립식량과학원 서우덕 박사의 ‘새싹보리의 기능성 물질 규명 및 산업화’는 생명·해양분야 최우수 성과로 뽑혔다.

농업과학원 유재홍 박사의 김치에서 분리한 효모와 버려지는 잣송이를 활용해 돼지 분뇨 악취를 90% 저감시키는 연구도 사회적 문제 해결에 앞장서는 기술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새로운 품종 개발에 활용 가능한 ‘식물 유전자 교정 기반 기술’은 순수기초·인프라분야 우수성과에 선정됐다.

세계 최초로 IoT를 적용한 식중독균 검출·제어 기술도 관심이 집중되는 연구 결과물이다.

농촌진흥청은 2006년 국가연구개발 우수 성과 선정 사업이 시작된 이후 올해까지 모두 89건(평균7.4건)을 명단에 올리는 성과를 거두었다.

농촌진흥청 황규석 연구정책국장은 “앞으로 첨단 기술과 융·복합 과학기술 혁신으로 농업과 농촌의 경쟁력을 높이고 농업의 4차 산업화 연구도 꾸준히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1조8천억대 미국 복권, 한국서 당첨되면 당첨금

미국의 숫자 맞추기 복권 메가밀리언 추첨에서 또다시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로써 당첨금이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인 16억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사람중심 디자인 혁신

조은희 구청장 “디테일이 패러다임 바꿔”

“소통하는 체어맨 될 것”

김창규 동대문구의회 의장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과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