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 아닌 노동자인데… 때리면서 일 시키는 사장님 나빠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21> 불법체류자 양산 고용허가제

[관가 블로그] 한날한시에 사용자단체 찾은 장·차관

고용부, 최저임금·고용난 타개 부심…태안·ILO 등 노동이슈도 불거져

농진청 ‘새싹보리의 산업화’ 등11건 국가연구 우수 성과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농촌진흥청의 연구 결과 11건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2018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에 선정됐다.

12일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생명·해양분야 10건, 순수기초·인프라분야 1건 등 11건이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연구원들이 새싹보리에서 기능성 물질을 추출해 분석하는 실험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서울신문DB

특히, 국립식량과학원 서우덕 박사의 ‘새싹보리의 기능성 물질 규명 및 산업화’는 생명·해양분야 최우수 성과로 뽑혔다.

농업과학원 유재홍 박사의 김치에서 분리한 효모와 버려지는 잣송이를 활용해 돼지 분뇨 악취를 90% 저감시키는 연구도 사회적 문제 해결에 앞장서는 기술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새로운 품종 개발에 활용 가능한 ‘식물 유전자 교정 기반 기술’은 순수기초·인프라분야 우수성과에 선정됐다.

세계 최초로 IoT를 적용한 식중독균 검출·제어 기술도 관심이 집중되는 연구 결과물이다.

농촌진흥청은 2006년 국가연구개발 우수 성과 선정 사업이 시작된 이후 올해까지 모두 89건(평균7.4건)을 명단에 올리는 성과를 거두었다.

농촌진흥청 황규석 연구정책국장은 “앞으로 첨단 기술과 융·복합 과학기술 혁신으로 농업과 농촌의 경쟁력을 높이고 농업의 4차 산업화 연구도 꾸준히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가스 누출에 산산조각 난 고교생 ‘추억여행’

하루아침에 참변 부모 “가슴이 찢어집니다”아들 비보에 억장 무너진 부모들힘들었던 입시생활을 끝내면서 밤새워 웃고 떠들었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도올이 그리고 종로구청장이 펼친 ‘국학 보물서

김영종 구청장, 17번째 공공도서관 개관

동대문, 출산지원금 얼마나 빵빵해지게요~

첫째아이도 10만원… 둘째~넷째 2배로

인정받은 ‘에코 양천’

환경硏 평가 종합대상 등 3개 부문 수상

관악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자매우호도시 우수협

중국 네이멍구자치구 후허하오터시와 활발한 교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