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살 해송·기암절벽… 저도 비경에 홀리다

47년 만에 개방 대통령 휴양지 가 보니

‘늙은 서울’… 연말 1000만 시대 막 내린다

만 65세 이상 인구 비중 14% 돌파

서리풀의 밤은 낮보다 빛난다

서초 ‘서리풀 페스티벌’의 진화

쾌적하게 안전하게…새단장한 가리봉시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구로구 가리봉시장이 새단장을 완료하고 손님맞이에 나섰다. 구로구는 30일 가리봉시장에서 준공식을 열고 “아케이드 설치, 바닥 공사 등 시설현대화 사업이 완료돼 쾌적하고 안전한 전통시장으로 거듭났다”고 밝혔다.

가리봉시장은 1970~80년대 구로공단 노동자들에게 사랑받았지만 공단 쇠퇴와 함께 시설이 낙후되기 시작했다. 구로구는 가리봉시장을 2014년 12월 전통시장으로 등록하고 시설 현대화를 비롯한 시장 활성화 사업을 추진해 왔다.

이번 현대화 사업으로 아케이드가 설치됐고 바닥 포장과 정비, 발광다이오드(LED) 간판 설치, 소방도로 확보 및 소방시설 설치, 고객지원센터 리모델링 등이 진행됐다. 공사에는 국비, 시비, 구비에 민간보조를 포함해 20억 2550만원의 예산이 투입됐다.

이성 구로구청장은 “이번 공사로 좁고 복잡했던 시장 통로가 넓고 깨끗해져 가리봉시장을 찾는 사람이 많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8-10-31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관광이 더 즐거워지는 ‘더강남’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인구 40만 ‘명품 자족도시 경산’

최영조 경북 경산시장

“해외 철도 수주 중국과 협력”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